당진시, 현안사업 해결에 머리 맞대
< 입력 : 2017-05-18 08:03 > <박승군 기자>
           


명예읍면동장에 지역현안 해소 협력 당부



당진시는 18일 지난해 1월 위촉된 제8기 명예읍면동장 14명을 초청해 김홍장 시장 주재로 간담회를 갖고 지역 현안사업 해결에 머리를 맞댔다.

이날 간담회에서 시는 올해 새로 출범한 정부의 정책 기조를 활용한 지속가능 발전계획 수립과 지역별 도시개발 및 균형 발전, 신성장 동력 창출에 주력하고 있음을 밝혔다.

또한 주요 역점사업으로 탄소섬유 복합소재 클러스터 조성, 신평 내항 간 진입도로 건설, 제2 산지유통센터 조성, 당진형 청년정책 및 주민자치 등을 소개하고 관련 사업들이 잘 추진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다.

특히 시는 지난해부터 이어진 국정 혼란과 19대 대통령 선거 과정에서 불거진 계층 간·이념 간·세대 간 갈등을 봉합하고 화합의 길로 나아갈 수 있도록 지역에서 열심히 노력해 줄 것도 아울러 요청했다.

이어 주요 현안인 당진·평택항 서부두 매립지 관할권 분쟁에 대해서는 충청남도, 아산시와 공동으로 대법원 및 헌법재판소에 소를 제기하고 법무법인을 선임해 법적대응하고 있다는 점을 분명히 하고 빼앗긴 당진땅을 반드시 되찾아 오겠다는 의지를 재차 강력히 표명했다.

김홍장 시장은 수도권 규제 강화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당진~천안 간 고속도로 건설, 신규 석탄화력 발전 증설 중단 등 대선 후보들에게 시가 제안했던 주요 현안사업들이 새 정부의 국책사업으로 적극 추진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 시장은 “지역의 현안들을 해소하고 새로운 시 건설을 위해서는 명예 읍면동장님들의 경륜과 지혜가 필요하다”며 “새 정부 출범에 즈음해 우리시가 대한민국 성장의 주축이 될 수 있도록 관심과 애정을 가져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당진=박승군 기자
<면번호 : 17면 >
< 박승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기사 의견 보기
시민
2017/05/18
09:30:55
아직도
에코파워 빈대하는구만..
임기중 최대의 업적? 지역경제 파탄화..
네티즌
의견
* 의견쓰기 300자까지 가능하며,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운영자 원칙]
* 영문으로만 작성된 제목삭제 될 수 있습니다.
작 성 자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보안문자
'해피투게더' 내일 500회 특집부터 '조동..
SBS모비딕, '예살그살' 이어 김정민-황민..
'터널' 이시아 "첫사랑의 이미지라는 칭..
[리얼스토리 눈]시한부 간암 남편 내팽개..
자체제작돌 '세븐틴', 신곡 안무에서 가..
방탄 빌보드 수상을 바라본 세븐틴의 소..
[카드뉴스] 문재인도 쉬는데… 연차 내려고 거짓말 어디까지 해봤니?
[카드뉴스] 여름만큼 핫한 생과일주스…내몸에 맞는 과일은?
[카드뉴스] ‘얼굴이 복지다’ 전세계 잘생긴 국가원수 톱10
[시사용어사전] 불황에 더 잘 팔리는 이것 '립스틱 효과'
[주간 온라인 게임순위]‘리그오브레전드’ 1위 ‘폭발적 관심’…‘메이플스토리’ 순위 상승 7위 '눈길'
[영화 톡] 클래식
대전
충남
세종
충북
지역
정치/행정
경제/과학
사회/교육
공연/전시
오피니언
한화이글스
대전시티즌
주말여행
사람들
연예
서울 중구 서소문로11길 2 효성빌딩
전화 : 1522-4620
대전광역시 중구 계룡로 832
전화 : 042-220-1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