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내기 너무 일찍 하면 ‘쌀’ 품질 떨어져요
< 입력 : 2017-05-18 11:40 > <맹창호 기자>
           
충남농기원, 품종별 이앙시기 최적기 준수 당부



충남 농업기술원은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해 적기에 모내기가 필요하다며 일부 농가의 관행적인 이른 모내기를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18일 농업기술원에 따르면 도내 모내기 시기는 중만생종은 오는 27일부터 다음 달 5일, 중생종은 다음 달 3∼10일, 조생종은 13∼19일이 적기다. 해안과 산간은 이보다 7∼10일 빠르게 하면 된다.

특히 쌀 고품질화를 위해 올해 25%, 3만3420㏊에 재배할 삼광벼는 오는 31일이 이앙 최적기로, 이 시기 모내기가 최고의 수확량과 완전미율 확보가 가능하다.

반면, 너무 이른 시기에 모내기하게 되면 영양생장기간이 길어져 양분과 물의 소모가 많고 후기 잡초 발생량이 늘어 노동력이 증가하게 된다. 통풍 불량으로 병해충 발생이 늘어날 우려도 크다.

벼의 출수시기가 빨라지면 고온기 호흡증가로 양분소모가 많아져 쌀알이 충실하지 못하고, 쌀에 금이 가거나 흰 티가 증가하면서 단백질 함량이 늘어 품질이 떨어지게 된다. 고온과 강우에도 노출 가능성이 커지는데 지난해 호남지역에서 크게 문제가 된 이삭에서 싹이 나는 위험성도 증가한다.

반대로 너무 늦게 모내기를 하면 생육기간이 짧아져 충분한 영양생장을 하지 못해 수확량이 줄고, 쌀에 흰 티의 발생률이 급격히 높아지는 등 품질이 떨어진다.

농업기술원 이상범 기술보급지도사는 “적기에 모내기를 해야 고품질 쌀을 다수확 할 수 있다”며 “품종별 이앙 최적기를 지켜 수량과 완전미율 확보에 신경 써야 한다”고 말했다. 내포=맹창호기자 mnews@
< 맹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네티즌
의견
* 의견쓰기 300자까지 가능하며,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운영자 원칙]
* 영문으로만 작성된 제목삭제 될 수 있습니다.
작 성 자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보안문자
박형준 "김학철 레밍발언은 늦잠자고 엄..
워너원만 있나? 2017 하반기, 신인 보이..
어차피 천만은 '군함도'? 스크린 '2천개..
워너원 강다니엘 MBC 뜬다… '이불 밖은..
추적60분 "MB아들 이시형 '마약 스캔들 ..
장현승, 2년 만에 신곡 깜짝 발표
[카드뉴스]'그곳에는 특별한 바람이 분다' 여행을 부르는 책들
[카드뉴스] 커피 하루 석 잔, 수명연장에 도움? 믿어도 될까?
[카드뉴스] 장마철 교통사고 ‘제동거리’ 때문? 빗길운전 이것만 지켜라
[오복만땅] '다정도 병인양 하여…'의 주인공 이조년 알고보니 의좋은 형제?
[사진 톡] 학창시절 추억의 봉사활동… 그 시절 친구들은 어디에?
[주간 온라인 게임순위]리그오브레전드, 오버워치 잡고 1위 '압도'…“‘메이플스토리’ 방학 게임 인증할까?”
대전
충남
세종
충북
지역
정치/행정
경제/과학
사회/교육
공연/전시
오피니언
한화이글스
대전시티즌
주말여행
사람들
연예
서울 중구 서소문로11길 2 효성빌딩
전화 : 1522-4620
대전광역시 중구 계룡로 832
전화 : 042-220-1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