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운세]2017년 5월 20일
< 입력 : 2017-05-19 16:00 > <중도일보>
           




▶ 쥐띠
남에게 베풀 줄 알라. 가지려는 욕심이 강하니 주위 사람들로부터 핀잔소리 듣겠다. 연상의 사람으로 인해 마음고생 있을 수. 두 길은 위태로우니 호미로 막을 것. 가래로 마는 일이 없도록 주의할 것. 7 ` 8 ` 9월생 푸른색으로 단장해 봄이 어떨지.

▶ 소띠
모든 것을 가지려고만 하다 남의 눈에 거슬리니 결국은 내 것마저 빼앗긴다. 4 ` 8 ` 12월생 자제하면서 살아가는 것이 순리임을 알 것. 부동산 식품업계는 침체 상태에서 호황의 날을 맞게 될 듯. 기회는 항상 오는 것이 아니다 잘 잡을 것.

▶ 범띠
이루고자 하는 뜻은 가상하나 조건을 내세운다면 진실한 마음으로 대하는 자 없음을 알라. 사랑은 조건을 내세우지 말 것. 2 ` 5 ` 9월생 나만의 욕심을 갖기 위함은 자신을 퇴보하는 길이다. 여러 갈래의 생각을 정리함이 현명한 방법임.

▶토끼띠
시작은 자신만만하게 행동하지만 무슨 일이든 끝맺음이 없으니 아니한 만 못하다. 적극적인 활동 여하에 따라 대운이 열릴 듯. 1 ` 5 ` 7 ` 9월생 애정에 갈등 심각하니 극단적 생각은 금물. 양보하는 것은 길만이 모두를 위하는 길.

▶용띠
의견이 맞지 않아 언쟁이 있을 수. 고집만 내세우지 말고 이해하는 미덕을 길러라. 1 ` 3 ` 6월생 지금에 힘든 상황을 참고 견딜 때 ㄱ ` ㅅ ` ㅇ ` ㅈ성씨가 당신을 도와 기회를 주니 길이 열려 힘차게 뻗어 나갈 수. 자신감을 가질 것.

▶뱀띠
눈앞에 닥친 이익만 생각하다 관재수 따를 듯. 7 ` 11 ` 12월생은 긴 안목을 보고 상대에게 대할 것. 즐거움도 좋지만 가정을 다시한번 생각해 볼 때다. ㅅ ` ㅁ ` ㅈ ` ㅂ성씨 동분서주 바쁜 가운데 제길 찾을 운임을 알라.

▶말띠
있으면 있는 데로 대할 것. 힘든 일 혼자서는 해결 못할 듯. ㅇ ` ㅎ ` ㅂ성씨의 도움과 이해가 필요할 때. 건강이 좋지 않으면 북쪽의 약을 복용하고 마음의 병이 들었으면 아주 가까운 상대와 상의하면 만사형통의 보약이다.

▶양띠
2 ` 7 ` 12월생 동업자와 충돌이 있을 듯. 감정보다도 상부상조 하는 마음으로 한보 양보함이 좋겠다. ㄱ ` ㅇ ` ㅊ성씨는 생각으로는 천하를 한 손에 쥘 것 같지만 뜻대로 안될 듯. 인과 관계로서 새로운 터전에 도전함이 어떨지.

▶원숭이띠
버는 것은 있어도 주머니에 들어가는 것은 없다고 짜증내지 말 것. ㄱ ` ㅅ성씨의 말을 듣고 그에게 맡겨라. 사랑싸움 하는 것은 본인에 의한 실수로 알고 신인하면 협력하라. 별거수는 이혼의 원인이 되니 2 ` 4 ` 7월생은 조심할 것.

▶ 닭띠
성급히 굴지 말고 침착하게 처리할 것. 혼자서 하려고 하니 엄두도 못 내고 타인과 함께 하자니 불미스런 조건이 붙는 격. 동업을 하려거든 3 ` 4 ` 12월생과는 하지 말 것. 지금은 힘들어도 풀릴 수. 남 ` 서쪽에서 귀인이 온다.

▶ 개띠
피하려고 하는 자와 자신이 피하려고 하는 엇갈리는 순이다. 지금은 인내만이 약이며 좀더 이해가 요구된다. 그 누구보다 자식에 의견을 따라 결정함이 길할 듯. 5 ` 9 ` 11월생을 반만 받을 것. 지출이 많으면 수입도 많을 것이다.

▶ 돼지띠
혼자서 제아무리 잡으려고 해도 상대방의 마음에 따라 갈등이 되는 시기다. ㄱ ` ㅇ ` ㅂ성씨에게만 문제가 있는 것은 아니다. 육체도 마음도 병들고 있으니 지혜를 얻어 전진할 것. 기혼자 여식 문제로 걱정 될 일 많겠다.

자료제공=구삼원 02) 959-8493, 010-5584-9393
< 중도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
[관련기사]
           
네티즌
의견
* 의견쓰기 300자까지 가능하며,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운영자 원칙]
* 영문으로만 작성된 제목삭제 될 수 있습니다.
작 성 자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보안문자
박수진,둘째 임신 소식에 배용준 궁합 풀..
수목드라마 '다시만난세계"이연희, 외모..
'가시나' 선미, 현아와 단짝친구 분위기..
'브이아이피'장동건 김명민, 한목소리로..
한서희, 재판 결과에 집중 '초범 아닌 재..
"누가 권했건 그게 문제가 아니다"...한..
[카드뉴스]치아교정 이것이 궁금해… 부정교합치료 Q&A
[카드뉴스]책이야기 -'속임수'를 통해 본 남의시선 극복하기
[카드뉴스] 커피 하루 석 잔, 수명연장에 도움? 믿어도 될까?
[오복만땅] 맹사성, 이원익과 함께 조선 3정승으로 이름 떨쳐
[영화 톡] 사랑에 대한 모든 것 (The Theory of Everything)
[사진 톡] “보리밥 넣었나?” 점심시간 도시락 검사… 그 때 그 친구들은 어디에?
대전
충남
세종
충북
지역
정치/행정
경제/과학
사회/교육
공연/전시
오피니언
한화이글스
대전시티즌
주말여행
사람들
연예
서울 중구 서소문로11길 2 효성빌딩
전화 : 1522-4620
대전광역시 중구 계룡로 832
전화 : 042-220-1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