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행정수도 완성 급물살 탄다
< 입력 : 2017-05-19 16:03   수정 : 2017-05-20 10:41 > <강제일 기자>
           


문재인 대통령 “세종시에 국회분원 설치 우선검토”
‘세종시=행정수도’ 새 헌법에 명기도 탄력전망
靑 “대통령 개헌 공약대로 추진” 후보 때 ‘행수개헌’ 약속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세종시 완성 위해 국회 분원 설치 우선 검토하라”고 밝혔다.

이로써 새정부에서 행정수도 완성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문 대통령은 이날 더불어민주당 우원식·자유한국당 정우택·국민의당 김동철·바른정당 주호영·정의당 노회찬 등 5당 원내대표와 청와대 상춘재에서 열린 오찬회동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이와 함께 새 헌법에 ‘행정수도=세종시’ 명기를 하는 행정수도 개헌도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청와대는“문재인 대통령이 개헌에 대해 대선공약대로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재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향후 정치권에서 개헌논의가 급물살을 탈 것으로 보인다.

문 대통령은 지난 대선레이스에서 2022년 대선부터 4년 중임제를 적용하는 개헌을 추진하고 내년 지방선거 때 국민투표를 함께 시행하자고 약속한 바 있다.

충청권 최대 현안인 청와대와 국회 세종시 이전을 골자로한 행정수도 관련해서도 국민들이 찬성할 경우 개헌안에 반영하겠다고 공언했다.

청와대는 이와 함께 “문 대통령의 여야정 국정 상설협의체 제안에 여야 5당 원내대표들이 동의했다”며 “각 당의 공통 대선 공약을 우선 추진하자는 대통령 제안에 대해 각 당 원내대표들의 동의가 있었고 국회에서 구체적 논의를 시작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서울=강제일 기자 kangjeil@
< 강제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네티즌
의견
* 의견쓰기 300자까지 가능하며,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운영자 원칙]
* 영문으로만 작성된 제목삭제 될 수 있습니다.
작 성 자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보안문자
[군주-가면의 주인] 31,32회 기적처럼 독..
클론 20주년 앨범 제목이 '위 아(We Are..
'썰전' 하차 전원책 "김구라 우파로 못 ..
'SM 한솥국' 시우민·마크, 스페셜 듀오..
신세경, 19년 만에 다시 '서태지 소녀'로
검찰, '대마초 흡연' 빅뱅 탑에 집행유예..
[카드뉴스] 이번주 베스트셀러 순위, 낯선 세계와 상실을 엿보다
[카드뉴스] 오토 웜비어 사망… 북한에 간 그에겐 무슨 일이 있었나
[카드뉴스]지카바이러스, 소두증이 뭐길래… 임신부는 궁금하다
[거기 그곳] 이준기♥아이유 시대를 초월한 사랑 그곳 ‘밀양위양지’
[관상 톡] 머릿결을 보면 애정운이 보인다?… ‘관상’ 보다 ‘모상’
[주간 온라인 게임순위]‘리그오브레전드’ 점유율 31% 1위, 상승곡선 유지…‘롤챔스 효과’ 통했다?
대전
충남
세종
충북
지역
정치/행정
경제/과학
사회/교육
공연/전시
오피니언
한화이글스
대전시티즌
주말여행
사람들
연예
서울 중구 서소문로11길 2 효성빌딩
전화 : 1522-4620
대전광역시 중구 계룡로 832
전화 : 042-220-1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