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연물질’로 과일을 부패 늦춘다
< 입력 : 2017-08-10 15:38   수정 : 2017-08-10 17:11 > <최소망 기자>
           
▲ 코팅되지 않은 딸기와 코팅된 딸기 비교(58시간경과)
▲ 코팅되지 않은 딸기와 코팅된 딸기 비교(58시간경과)




‘폴리페놀 이용한 나노코팅 기술’ 개발

천연물질을 덮어 과일의 부패를 늦출 수 있는 기술이 나왔다.

KAIST(한국과학기술원)는 최인성 화학과 교수 연구팀이 천연물질인 ‘폴리페놀’로 과일의 부패를 막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10일 밝혔다.

폴리페놀은 식물 대사과정에서 나오는 항산화 물질로 잠재적 항암 효과와 높은 항균성이 있어 식품 첨가물에 자주 사용된다.

폴리페놀 내 다량의 수산기(OH)는 철 이온과 강하게 결합하는 특성이 있다.

연구팀은 이 특성을 이용해 접착력이 높아 다양한 표면에서 나노코팅이 가능한 ‘폴리페놀-철이온 복합체’를 개발했다.

복합체에는 스프레이 분사기술을 접목됐고, 연구진은 스프레이 코팅기술도 함께 만들었다.

용액에 담가 코팅하는 방식인 기존 ‘침지법’보다 코팅 시간이 5초 이내로 짧고 원하는 영역에 선택적으로 코팅이 가능하다.

침지법의 한계인 시료의 변형이 일어나지 않고 적은 양의 용액으로도 넓은 면적에 코팅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개발된 기술을 과일 표면에 적용해 귤과 딸기를 코팅한 결과 각각 28일, 58시간 이후에도 부패와 변형이 일어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인성 KAIST 교수는 “금속표면은 물론 플라스틱과 유리, 섬유 등 시료의 종류에 상관없이 사용 가능하며, 안경 흐림 방지, 신발 무좀균 생장 억제 등에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지난 1일 국제학술지 ‘사이언티픽 리포트’에 실렸다. 최소망 기자somangchoi@

▲ 최인성 교수
▲ 최인성 교수
<면번호 : 6면 >
< 최소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네티즌
의견
* 의견쓰기 300자까지 가능하며,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운영자 원칙]
* 영문으로만 작성된 제목삭제 될 수 있습니다.
작 성 자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보안문자
차오루, 선정성 논란 소식에 누리꾼들 '..
태양, 이목 집중된 '차 종은?'...누리꾼..
우원재, '레전드 포스' 패러디...어떻길..
차오루, '깜놀' 상큼+큐티 하트! 팬들 '..
차오루, 무슨 상황? "안녕하세요? 교수X..
차지연, 도도한 면모 속 고혹적 화보 다..
[카드뉴스]치아교정 이것이 궁금해… 부정교합치료 Q&A
[카드뉴스]책이야기 -'속임수'를 통해 본 남의시선 극복하기
[카드뉴스] 커피 하루 석 잔, 수명연장에 도움? 믿어도 될까?
[오복만땅] 맹사성, 이원익과 함께 조선 3정승으로 이름 떨쳐
[영화 톡] 사랑에 대한 모든 것 (The Theory of Everything)
[사진 톡] “보리밥 넣었나?” 점심시간 도시락 검사… 그 때 그 친구들은 어디에?
대전
충남
세종
충북
지역
정치/행정
경제/과학
사회/교육
공연/전시
오피니언
한화이글스
대전시티즌
주말여행
사람들
연예
서울 중구 서소문로11길 2 효성빌딩
전화 : 1522-4620
대전광역시 중구 계룡로 832
전화 : 042-220-1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