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안정환, 모로코전 대패에 "한국팀보다 못하는 팀 없다" 일침

"내가 히딩크라면 한국에 절대 안 올 것" 쓴소리

입력 2017-10-11 12:19

안정환


안정환이 모로코에 대패한 한국 축구대표팀을 겨냥해 "한국팀보다 못하는 팀은 없다"고 독설을 퍼부었다.

안정환은 지난 10일(현지시각) 한국과 모로코의 스위스 빌 티쏘 아레나에서 열린 한국과 모로코의 평가전 해설위원으로 나섰다.

이날 한국 대표팀은 손흥민, 이청용, 기성용 등 최정예 선수들이 나섰음에도 불구하고 1-3으로 패했다.

이에 안정환은 "한국팀보다 못하는 팀은 없다"며 "내가 히딩크라면 절대 한국에 안 온다"고 일침을 가했다.

또 "선배로서 후배들을 응원해주지 못해 미안하고 안타깝다"고 소감을 전했다.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