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롤드컵] 우승후보 롱주 게이밍 B조에서 1위로 8강 진출 '도전'…'BDD' 곽보성 노데스 기록 이을까?

입력 2017-10-12 10:35

롤드컵
/사진=리그오브레전드 공식 홈페이지

롱주 게이밍은 한국 대표 첫 번째로 8강에 진출할 수 있을까?

리그오브레전드 월드챔피언십(롤드컵) 그룹스테이지 B조 2라운드 경기가 12일 펼쳐지는 가운데 롱주 게이밍이 출전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지난 롤드컵 그룹스테이지 1라운드에서 롱주게이밍은 임모탈스, 기가바이트 마린즈, 프나틱을 차례로 격파하며 전승가도를 달렸다.

롱주 게이밍은 첫 경기인 임모탈스에서 역전승을 기록하면서 라인전 등에서 다소 불안한 출발을 보였으나 점차 안정적인 경기력을 뽐내며 단독 1위를 기록했다.

최단 시간 승리 팀이라는 게 근거다. 그룹스테이지에서 롱주는 임모탈스(30분), 기가바이트 마린즈(24분), 프나틱(21분)을 잡아내면서 1라운드 세 경기를 75분만에 마무리했다.

한국대표와 비교해도 삼성 갤럭시(3경기 기준, 103분), SKT T1(111분)보다 월등히 앞서고 있다.

팀뿐 아니라 선수들의 기록도 놀랍다. 롤챔스에서도 두각을 보였던 롱주 미드라이너 'BDD' 곽보성은 그룹스테이지에서 단 1데스도 하지 않으면서 압도적인 KDA(킬과 어시스트를 더한 후 데스를 나눈 값)를 뽐내며 존재감을 과시했다.

또 롤드컵 첫 선을 보인 '칸' 김동하, '커즈' 문우찬도 패기있는 플레이를 바탕으로 세계 무대에 적응했고 롤드컵 단골 손님인 '프레이' 김종인과 '고릴라' 강범현의 바텀 듀오도 '향로 메타'에서 제 역할을 톡톡히 해내면서 승승장구 중이다.

2라운드부터는 조 별로 경기가 펼쳐지는 가운데 B조에 속해 출전을 앞둔 롱주가 1위로 8강에 진출할 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롤드컵 그룹스테이지 B조 2라운드 경기는 오늘(12일) 오후 1시부터 펼쳐진다. /조훈희 기자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그룹스테이지 B조 경기(12일)

1경기(오후1시)임모탈스 VS 기가바이트 마린즈
2경기(오후2시)롱주 게이밍 VS 프나틱
3경기(오후3시)프나틱 VS 임모털스
4경기(오후4시)기가바이트 마린즈 VS 롱주 게이밍
5경기(오후5시)기가바이트 마린즈 VS 프나틱
6경기(오후6시)임모털스 VS 롱주 게이밍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