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태안군, 2년 연속 관광객 1천만 명 유치 성공!!!

2017년 관광객 1071만 2천명 기록, 서해안 대표 관광휴양도시로 재확인

입력 2018-01-09 10:19   수정 2018-01-09 10:19

관광객 2년연속 1천만명 돌파 2
태안군이 지난 2016년에 이어 2년 연속 연간 관광객 1천만 명을 유치했다. 사진은 만리포 해수욕장의 모습.


태안군이 지난 2016년에 이어 2년 연속 연간 관광객 1천만 명을 유치한 것으로 나타났다.

태안군에 따르면 2017년도 태안군을 방문한 관광객 현황을 조사한 결과 지난해 1071만 2천 명으로 2016년 1002만 6천명에 이어 2년 연속 관광객 1천만 명을 돌파했다.

1071만 2천 명의 관광객은 2016년에 비해 6.8% 증가한 68만 6천 명이 더 많은 수치로 천리포수목원 등 유료관광지에 296만 9천 명, 신두사구와 솔향기길 등 무료관광지에 774만 3천 명이 방문한 것으로 나타났다.

태안반도를 찾은 관광객 증가는 관광경기의 전반적인 회복세와 축제, 다양하고 적극적인 관광마케팅 추진의 결과로 사계절 관광객들이 늘어났다는 분석이다.

군은 지난해 태안투어패스 및 시티투어, 팸투어, 코레일 기차여행 등 다양한 관광시책을 추진하고 TV광고와 방송유치, 서한문 발송 등 다각적인 홍보에 앞장섰다.

버스를 타고 주요 관광지를 둘러보는 태안 시티투어와 코레일 기차여행이 연간 총 2천여 명의 관광객을 유치하는 성과를 거두고 기자 및 여행사, 여행작가, 공제회 회원 등을 대상으로 태안 관광지를 소개하는 팸투어와 군내 각지에 관광해설사를 배치해 관광자원을 소개하는 등 다양한 마케팅을 실시했다.

특히, 유류피해 10주년을 맞아 지난해 9월 태안군 만리포에서 열린 유류피해 10주년 행사에서는 3일간 전국에서 총 4만 5천 명이 태안군을 방문, 피해에서 회복된 태안의 아름다움을 전국에 알리는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군은 올해 국제슬로시티 태안 조성을 위한 사업을 본격 추진하고 태안투어패스의 적용대상을 확대, 명품 해수욕장 조성 사업과 함께 해수욕장별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하고 전광판 및 TV 등 매체별로 다각적인 프로모션을 전개하는 등 홍보를 대폭 강화 등 3년 연속 관광객 1천만 명 유치에 다양한 방안을 추진할 방침이다.

태안군 관계자는 “올해는 관광객의 입장에서 생각하고 준비해 더욱 쾌적한 관광지가 될 수 있도록 관리·운영 및 지원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관광객이 만족하는 태안군이 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