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논산시, 내달 5일까지 '건강마을만들기' 사업 공모

지역주민 스스로 참여하는 건강한 생활터 조성
2개 마을 선정 2월부터 12월까지 운영

입력 2018-01-10 08:46   수정 2018-01-10 08:46

2017 건강마을만들기 사업 - 은진면, 금연거리조성
논산시 은진면에 조성된 금연거리 모습.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지역주민들이 스스로 참여해 건강관리와 내 주변 건강한 생활터를 조성하는 ‘건강마을 만들기 사업’을 공모한다.

‘건강마을 만들기’는 건강도시 조성 사업의 일환으로 지역주민 스스로 지역사회 건강문제에 참여하고 해결 할 수 있는 역량을 기르고자 마련됐으며, 논산 지역 내 2개 마을을 선정해 2월부터 12월까지 운영한다.

사업 신청은 주민들 스스로 건강한 생활터 조성 사업에 열정이 확고하고 주민 참여가 활성화된 마을이면 참여가 가능하며, 2월 5일까지 신청서를 작성해 보건소 건강도시지원과로 우편 및 방문 접수하면 된다.

공모에 선정된 마을은 건강계단 설치, 금연아파트 지정, 찾아가는 통합건강증진사업, 건강마을 인증 현판 부착 등을 지원받게 되며, 지역주민의 자발적 참여로 건강행태 개선을 위한 건강동아리 구성 및 활동을 하게 된다.

마을 선정은 서류 및 현장조사를 거쳐 2월 중 최종발표할 예정이다.

건강마을 만들기 사업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http://nonsan.go.kr)를 참고하거나 보건소 건강도시지원과(☏041-746-8054)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시는 지난해 내동 LH리벤하임 아파트와 은진면 남산3리 마을을 건강마을로 지정해, 은진면 탑정로 108번길 1(남산리 587, 0.1km)구간은 담배연기 없는 깨끗한 환경을 위한 금연거리를 조성한바 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