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이방인'서민정,"어린시절 영국에서 패싸움 주도?" 대체왜?

입력 2018-01-14 20:20

이방인에 출연중인 서민정이 화제가 되면서 그의 과거 영국에서의 일화가 재조명 되고 있다.

서민정은 영국학교에서 아이들이 영어를 못한다고 놀리자 한국친구들을 모아서 패싸움을 주도하고 태극기를 교실에 꽂아놓기도 하는 등 예측 불가의 행동들을 했다고 알려진다.

한편, 지난 이방인 방송에서 서민정은 중학생 때 영국에서 산 이야기를 꺼내며 "당시에 까만머리의 나에게 '너는 까만머린데 노란머리의 내가 이걸 줬으니 고마워 해'라고 말하는 아이가 있었다"고 이야기했다.

중도 서

또 "다른 아이는 콜라를 소개하며 '너희 나라에는 이거 없지?'라고 말하면서 내 입에 강제로 그걸 넣은 적도 있다"고 과거를 담담히 말했다.

 

서민정은 "그래서 다시는 외국에 살지 않겠다고 결심했는데, 정신차리고 보니 뉴욕이다"고 말하며 "오빠를 너무 사랑하니까"라고 말해 알콩달콩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온라인이슈팀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