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한국 시리아, 승리로 토너먼트 조기 진출하나?..."아시아 U-23 최강 투톱"

입력 2018-01-14 21:00

 

626822_308454_4710

 

한국 시리아 축구경기가 화제인 가운데 한국 U-23 축구대표팀은 시리아전 승리로 토너먼트 조기 진출을 노린다.

 

한국 대표팀은 14일 오후 8시30분부터 중국 쿤산 스포츠센터에서 시리아와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조별리그 D조 2차전을 치르고 있다.

 

이날 한국대표팀은 김건희를 원톱에 선발 출격시켰다.2선에는 조영욱과 윤승원, 김문환이 선다. 중원에는 황기욱과 한승규가 포진됐고  포백은 좌측부터 국태정, 황현수, 이상민, 박재우가 나선다. 골키퍼는 강현무가 맡았다.

 

한국 시리아 경기에 누리꾼들은 "Rafae** 아시아 U-23 최강 투톱 응원한다","cozy*** 지난번 실수를 만회해주길 기대합니다","sell***지금 이스쿼드로가면 올림픽 조별리그 탈락이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