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배구]삼성화재 역전승...4라운드 2위 마감

우리카드 꺾고 승점 2점 따내
현대캐피탈과 4점차로 벌어져
24일 대한항공과 5라운드 첫경기

입력 2018-01-14 21:29   수정 2018-01-14 21:29

삼성화재 14일 경기
14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삼성화재와 우리카드 경기에서 삼성화재 선수들이 득점을 따낸뒤 환호하고 있다.<사진제공=삼성화재 블루팡스>
프로배구 삼성화재가 우리카드에 역전승을 거두며 4라운드를 2위로 마감했다.

삼성화재는 14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7-2018 V리그 남자부 우리카드와 경기에서 3-2(20-25, 24-26, 25-16, 25-21, 15-12)로 승리를 따냈다.

삼성은 이날 역전승으로 4라운드 마지막 경기에서 승점 2점을 획득했다. 삼성은 4라운드까지 17승 7패(승점 47점)로 1위 현대캐피탈(51점)에 승점 차가 4점으로 벌어지게 됐다. 선두 탈환도 5라운드로 돌려야 했다.

이날 경기에서 타이스가 32점, 박철우가 21점을 따냈으며, 김규민(11점), 박상하(9점), 황동일(8점)이 뒤를 받쳤다.

삼성은 오는 24일 오후 7시 인천계양체육관에서 대한항공을 상대로 5라운드 첫 경기를 시작한다.

반면, 1위를 달리는 현대캐피탈은 13일 대한항공과 경기에서 3-1로 승리하며 6연승을 질주 했다.

현대는 승점 50점 고지에 선착하며 독주 체제를 굳건히 했다.
박태구 기자 hebalaky@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