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박원순, "이명박 정권이 벌인 비열한 행동, 명백한 정치보복"

입력 2018-01-21 19:01

박원순
사진=박원순 트위터


이명박 전 대통령이 국정원 특활비 수사를 두고 "정치보복"이라고 주장하자 박원순 서울시장이 "정치보복 맞다"며 의견을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박 시장은 18일 자신의 SNS를 통해 "정치보복? 맞습니다. 고 노무현 대통령의 죽음에 이르는 과정에서 당시 이명박정권이 벌인 비열한 행동들은 명백히 정치보복이었습니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정치보복? 틀립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의 국가권력 남용, 국가 재정 유용은 중죄 중의 중죄입니다. 그 처벌은 법치주의의 실현입니다"라고 철저한 수사를 당부했다.

한편 이명박 전 대통령은 국정원 특활비 논란이 불거지자 "노무현 대통령의 죽음에 대한 정치보복"이라고 항의한 바 있다.


온라인 이슈팀 ent88@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