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을지대병원, 비뇨기로봇수술 200례 달성

기념 심포지엄 개최, 시민건강강좌·수술로봇 체험부스 등

입력 2018-03-12 15:09   수정 2018-03-12 15:09

을지
을지대병원(원장 홍인표)은 중부권 최초로 전립선암, 방광암, 신장암 등 비뇨기질환 로봇수술 200례를 달성했다고 12일 밝혔다.

을지대병원은 지난 2009년 10월 전립선암 수술을 시작한 이래 2014년 100례를 돌파했으며, 이후 3년 4개월 만에 200례를 기록했다. 특히 로봇수술 도중 '개복(開腹)수술'로 전환한 사례가 단 한 건도 없었으며, 최근 '로봇 근치적 방광적출술'이라는 고난이도 수술에 성공하며 우수성을 입증하기도 했다.

을지대병원은 이를 기념해 오는 16일 오후 1시 병원 3층 범석홀에서 '비뇨기로봇수술 200례 기념 심포지엄'을 연다.

심포지엄에서는 을지대병원 비뇨기로봇수술센터장 박진성 교수가 비뇨기로봇수술 200례 경험에 대해 공유하고, 비뇨의학과 유대선 교수가 비뇨기암 환우를 위한 건강한 식습관에 대해 강연할 예정이다. 또 질의응답 코너를 통해 비뇨기암, 로봇수술 등에 대해 답변하는 시간도 갖는다.

병원 관계자는 "행사장에는 수술로봇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부스가 마련돼 참석자들이 로봇수술이 어떻게 이뤄지는지, 로봇 팔이 어떤 원리로 움직이는지 몸소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박전규 기자 jkpark@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