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도시철도 타고 대전아쿠아리움 가면 할인된다

대전도시철도공사, 대전아쿠아리움과 업무협약 체결
역사 포토존에서 인증샷 찍으면, 대전아쿠아리움 당일 5000원 할인

입력 2018-04-16 13:59   수정 2018-04-16 14:57
신문게재 2018-04-17 22면

KakaoTalk_20180416_145429986
대전도시철도공사(사장 김민기)는 16일 대전 보문산 공원에 위치한 대전아쿠아리움(대표 장동현)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도시철도를 이용한 시민에게 할인 혜택을 주는 제휴행사를 진행하기로 했다.사진제공은 대전도시철도공사
대전도시철도공사(사장 김민기)는 16일 대전 보문산 공원에 위치한 대전아쿠아리움(대표 장동현)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도시철도를 이용한 시민에게 할인 혜택을 주는 제휴행사를 진행하기로 했다.

그동안 공사는 대중교통 이용을 활성화하고 이용시민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지역 업체와 함께하는 '상생그린 마케팅'을 펼쳐왔다.

대전아쿠아리움은 2015년 9월에 개관한 국내 최초 담수어 아쿠아리움으로 대형 수족관, 체험 동물원, 3D 영상관을 갖춘 대전의 대표 테마파크이다.

이번 협약으로 도시철도 역사에 설치된 포토존에서 인증샷을 찍고, 대전아쿠아리움에 당일 제출하면 이용고객 모두에게 5000원을 할인해주기로 했다. 포토존이 설치된 역사는 대동역, 대전역, 중앙로역, 서대전네거리역, 용문역, 탄방역, 시청역, 정부청사역, 갈마역, 유성온천역, 갑천역, 월드컵경기장역, 노은역, 반석역 14개역이다.

대전아쿠아리움은 서대전네거리역 1번출구, 중앙로역 3번출구에서 시내버스로 환승하면 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대중교통 활성화 프로젝트에 참여한 업체는 대전아쿠아리움을 포함하여 롯데시네마 대전관, 갤러리아 타임월드, 유성호텔, 유성컨벤션웨딩, 대전시티즌, 안경매니져 7개 업체로 늘어났다.

김민기 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도시철도를 타면 할인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혜택이 더욱 다양해졌다"며 "건강을 위해 도시철도를 많이 이용해 주시고 할인 혜택도 받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