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자유한국당 이완섭 서산시장 후보 측 시민폭행 경악을 금치 못해'

더불어민주당 서산,태안 지역위원회 긴급 기자회견서 밝혀
유세장에서 후보 가족으로 추정되는 인사가 폭력 행사 주장

입력 2018-06-11 17:39   수정 2018-06-11 17:39

001
자유한국당 이완섭 서산시장 후보 측 시민 폭행 관련, 더불어민주당 서산,태안 지역위원회 긴급 기자 회견 모습


더불어민주당 서산태안지역위원회(위원장 안운태)는 지난 11이 오후4시 서산시청 브리핑룸에서 자유한국당 이완섭 서산시장 후보 친형으로 추정되는 인물의 시민 폭행과 관련해 긴급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날 기자회견에서 "백주 대낮에 많은 사람들이 모인 유세장소에서 벌어진 이완섭 시장후보의 친형으로 추정되는 인물의 시민 폭행은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결코 허용될 수 없는 일이며 상상조차 할 수 없는 일이 벌어졌다"고 주장하고 "서산시정을 책임지겠다고 나선 후보의 가족으로 추정되는 인물이 폭행에 연루된 것은 상상조차 할 수 없는 일이라며 경악을 금치 못한다"고 밝혔다.

또한 "11일 오전10시에 있었던 이완섭 시장 후보의 기자회견에서 시민 폭행 사건과 관련해 모르쇠로 일관했던 이완섭 후보의 태도에 분노를 금할 길이 없다" 며 "이는 스스로 무능하다고 자임하는 것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라고 밝혔다.

아울러 "자유한국당 이완섭 서산시장 후보는 이번 폭행사건에 대한 명확한 입장과 시민 폭행 사건과 관련해 백배사죄하고 사법당국의 엄중한 조사와 처벌을 강력하게 요구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더불어 민주당은 남은 선거기간동안 더욱 겸손하고 간절하게 시민 한 분 한 분을 찾아뵙겠다"며 시민을 하늘 같이, 시민의 명령을 천명같이 받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