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보령시, 원산도 오봉산 해변 개장

입력 2018-07-07 23:49   수정 2018-07-08 11:03

보령의 보물섬 원산도의 오봉산 해변이 7일 개장식을 갖고 오는 8월 19일까지 관광객들에게 잊지 못할 힐링과 휴양을 선사한다.

보령시는 7일 오전 11시 오봉산 해변 특설무대에서 오봉산해수욕장번영회(회장 박대길) 주관으로 초청인사 및 마을주민, 관광객 등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장식을 가졌다.

오봉산 해변은 백사장 길이가 1.5km로 지난 2008년에는 한국관광공사와 안전행정부의 '휴양하기 좋은 섬 BEST 30’에 포함될 만큼 자연의 숨결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어 호젓한 여행을 찾는 이들의 발길을 사로잡고 있다.

특히, 육지와 연결된 안면도를 제외하고 충남에서 가장 큰 섬인 원산도는 오봉산해변, 원산도 해변, 저두해변 등 3개 해변이 즐비해 있고, 2020년에는 보령~태안 간 국도77호 개통 예정으로, 배를 타고 들어가는 낭만의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

대천항에서 출발하는 여객선을 이용하면 원산도까지 약 30분 소요되고, 성수기(4~9월)에는 여객선을 증편해 1일 4~5회(오전 7시 20분, 오전 10시 30분, 오후 1시 30분, 오후5시/주말에는 오후 3시 30분 추가 운영) 운항한다.
보령=김재수 기자 kjs0328@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