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태안군, 여름철 ‘찾아가는 현장영농교육’ 운영

오는 18일까지 관내 90개 마을에서 1350명 대상으로 진행

입력 2018-07-09 10:38   수정 2018-07-09 10:38

현장영농교육
태안군이 오는 18일까지 관내 90개 마을 1350명을 대상으로 여름철 현장영농교육을 운영한다. 사진은 지난해 현장영농교육의 모습.


태안군이 오는 18일까지 관내 90개 마을 1350명을 대상으로 ‘여름철 현장영농교육’을 운영한다.

태안군 농업기술센터(소장 김태수)에 따르면 지난 2003년부터 운영되고 있는 여름철 현장영농교육은 군 농업기술센터가 영농현장을 직접 찾아 농업인들이 직면한 문제점을 파악하고 개선방안을 찾아 해결하는 현장컨설팅 교육이다.

군은 올해의 경우 지난해 현장영농교육이 추진되지 않았던 마을 및 지난해 교육참여가 우수한 마을을 위주로 선정해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바쁜 농사일로 농업인들이 한데 모이기 어려운 점을 감안해 전문가들이 현장을 직접 찾아 군민들의 눈높이에 맞춘 현장 영농기술지도에 나서 농업과 관련된 교육 뿐 아니라 여름철 농업인의 안전대비책 및 폭염 예방에 대한 교육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벼와 고추, 마늘, 생강 등 태안군 주산작목의 종합적인 당면영농기술 실천사항과 영농현장의 문제점에 대한 교육 및 토론을 실시하는 등 농업인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는 현장 영농기술지도 위주의 교육이 펼쳐져 인기가 높다.

군 관계자는 “농가들이 잘못된 농작물 관리로 병충해 또는 농작물 피해를 입지 않도록 현장교육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이번 현장영농교육 운영에 지역 농업인들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여름철 현장영농교육 방문 일정 등 자세한 사항은 군 농업기술센터 인력육성팀(041-670-5012)으로 문의하면 된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