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부여서동연꽃축제 관광객 관심 사로잡아

입력 2018-07-12 10:10   수정 2018-07-12 10:28

부여서동연꽃축제 사진 (1)
제16회 부여서동연꽃축제가 오는 15일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개막식을 시작으로 지난 주말 폭발적인 인기를 끌며 수많은 관광객의 발길을 사로잡았던 서동연꽃축제가 폐막공연을 끝으로 마무리된다.

올해 부여서동연꽃축제 킬러 콘텐츠로 자리잡은 '천화일화 연꽃 판타지'는 천만송이 연꽃이 모여 하나의 연꽃으로 다시 태어난다는 의미를 담아 궁남지의 중심 포룡정에 대형 연꽃을 설치한 프로그램으로 연일 관광객들의 탄성을 자아내고 있다.

대형 연꽃으로 재탄생한 포룡정을 끼고 관광객들과 호흡하는 연꽃나라 방송국, 푸드트럭과 쉼터, 29종의 체험장 등 편의시설을 대폭 확대해 보고, 즐기고, 맛보는 축제의 장을 만들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연꽃축제라는 이름에 걸맞게 30여종의 아름다운 연꽃을 만날 수 있는 궁남지에는 1,400년 깊은 잠에서 깨어난 전설의 연꽃 '오오가하스'를 비롯해 멸종 위기식물로 지정된 가시연, 황금련, 어리연 등 다양한 색을 가진 연꽃이 가득해 관광객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풍부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로 꾸며진 서동연꽃축제는 14일 청소년들의 끼와 재능을 맘껏 발휘하는 '청소년 연꽃 푸른 음악회'와 연예인 축하공연, 15일 다양한 장르를 혼합한 폐막공연 '궁남지 한 여름밤의 꿈'이 열린다.


부여=여환정 기자 yhj3311@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