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펫book] 박서준·박민영·방탄소년단의 공통점은?… 반려동물 키우는 스타들

입력 2018-07-12 17:20   수정 2018-07-17 15:11

반려동물 천만인구 시대, 이중에는 대중의 사랑을 한 몸에 받는 스타들도 있습니다. 바쁘고 피곤한 스케줄에도 시간을 쪼개 반려동물을 향한 아낌없는 사랑을 표현하는 스타들. 그리고 스타들 만큼이나 유명한 그들의 반려동물들을 알아볼까요? 

 

 

순심이
가수 이효리, 이상순 부부가 키우는 반려견 '순심이'.

#'효리네 민박집' 주인공은 바로 나야 나~

최근 가장 유명하고 많은 사랑을 받은 반려동물로는 이효리, 이상순 부부가 키우는 반려견 '순심이'가 아닐까 싶습니다. 이효리는 2011년 바닷가 근처에서 떠돌던 유기견 순심이가 안락사 위기에 처한 것을 알고 입양해 함께 살게 되었는데요. 유기동물 보호에 앞장서던 이효리는 순심이 외에도 반려견 구아나와 모카 등을 입양해 총 8마리의 동물과 함께 제주도에서 살고 있습니다. 8마리 개와 고양이들이 민박집 손님들과 교감을 나누는 모습은 많은 사람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했는데요. 시청자들에게 유기견 입양에 대해 다시금 생각해보는 계기를 만들어줬습니다. 

 

 

 

비숑
박서준과 박민영은 각각 '심바'와 '레옹'이라는 이름의 반려견을 키우고 있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 박민영… '비숑이 왜 그럴까'

인기리에 방영되고 있는 드라마 '김비서가 왜그럴까'의 두 주인공 박서준, 박민영도 공통점이 있습니다. 바로 반려견을 키우고 있는 것인데요. 두 사람이 키우는 강아지는 뽀송뽀송 솜사탕 같은 털이 매력적인 '비숑 프리제'입니다. 환상의 케미만큼 키우는 강아지 종도 같았는데요. 박서준과 박민영의 반려견 이름은 각각 '심바'와 '레옹'으로, 두 사람은 평소 SNS를 통해 반려견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습니다. 특히 박서준은 '심바'와 화보촬영을 진행해 이슈가 되기도 했었죠. 

 

 

 

진
방탄소년단의 진은 날다람쥐과에 속하는 '슈가글러이더' 2마리를 키우고 있다.

#세계를 홀린 방탄소년단, 반려동물 사랑도 월드클래스

한국가수 최초로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순위에 오른 방탄소년단도 반려동물 사랑으로 이름을 날리고 있습니다. 뷔는 숙소에서는 포메라니안인 연탄이를, 본가에서는 진돗개 순심이를 키우며, 제이홉은 본가에서 시추 미키를, 슈가는 본가에서 토이푸들 '홀리'를 키우고 있습니다. 정국과 RM도 본가에서 각각 말티즈 구름이와 스피츠 '랩몬이'를 키우고 있으며 진은 날다람쥐과에 속하는 '슈가글러이더'인 오뎅이와 어묵이를 키우고 있습니다. 방탄소년단이 글로벌 아이돌이 된 만큼 그들의 반려동물들도 세계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덩치
AOA 설현은 '덩치'라는 이름의 반려견을 키우고 있다.
#AOA 설현도, 소녀시대 태연도… 미녀는 강아지를 좋아해~

많은 남성들을 심쿵하게 한 그녀들도 반려동물 사랑에 여념이 없습니다. SNS에서 '덩치엄마'로 유명한 AOA 설현은 쭈글쭈글 주름진 피부에 순진한 얼굴이 매력적인 '베어코트샤페이'라는 종을 키우고 있는데요. '샤페이'는 빅뱅의 지드래곤이 키우는 종으로도 유명합니다. 이름처럼 엄청난 덩치를 자랑하며, 과거 MBC 예능 프로그램 '마리텔'에 출연해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소녀시대 태연도 SNS를 통해서 반려견인 실버푸들 '제로'와의 일상을 공유하고 있는데요. 태연 외에도 소녀시대 멤버 써니, 수영, 서현, 효연 등 멤버 대부분이 반려동물을 키우며 동물과 소통하고 있습니다.

서혜영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