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대전도시철도,'전동휠체어 무료충전소' 위치 확인하세요

역사 내 충전소 위치와 충전 공간 알림'바닥 안내표지 부착'

입력 2018-09-14 16:48   수정 2018-09-14 16:51

180914 전동휠체어 무료충전소(행복충전소)
대전도시철도공사(사장 김민기)는 전동휠체어 무료충전소(이하'행복충전소')가 설치된 16개 역사에 위치와 충전공간을 알리는 '바닥 안내표지'를 모두 부착했다고 14일 밝혔다.사진제공은 대전도시철도공사
대전도시철도공사(사장 김민기)는 전동휠체어 무료충전소(이하'행복충전소')가 설치된 16개 역사에 위치와 충전공간을 알리는 '바닥 안내표지'를 모두 부착했다고 14일 밝혔다.

'행복충전소'는 장애인들의 전동휠체어 배터리 방전 불안감을 해소하고 대중교통 이동편의 증진을 위해 2011년부터 운영해 왔다.

공사는 전동휠체어와 전동스쿠터를 이용하는 장애인이 도시철도 내충전소의 위치를 쉽게 파악하고 충전 시 이용시민의 협조를 구하기 위해 '바닥 안내표지 부착'시민 아이디어를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이숙희 갈마역 부역장은 "충전소 이용 시 충전코드를 꽂아 놓고 귀가하는 사례가 있다"며 "모두가 이용할 수 있는 이용편의 시설이므로 양보하고 배려하는 행복충전소가 됐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공사는 대전시와 협조해 내년까지 도시철도 22개역 전역에 '행복충전소'를 모두 설치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180914 전동휠체어 무료충전소 설치 역사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