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충남교육청, 유아전용 안전체험시설 짓는다

북부유아체험교육원 설립 착수보고회
옛 아산신리초 부지 활용 ... 2020년 개관

입력 2018-10-11 13:01   수정 2018-10-11 17:37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11일 아산교육지원청에서 유관기관, 지역인사, 유치원 관계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개관을 목표로 유아전용 안전체험시설인 '북부유아체험교육원' 전시체험시설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가칭)북부유아체험교육원은 전국 최초로 유아의 발달에 적합한 안전체험시설을 구축하는 것으로 옛 아산 신리초 이전교 부지를 활용해 지상 2층, 4개 분야 11개 체험실과 기타 부대시설로 설립된다.

그동안 충남도유아교육진흥원과 당진유아체험교육센터의 체험인원 증가로 체험기관이 이용에 어려움이 있었다. 이에 도교육청은 자체투자심사를 거쳐 98억9800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착수보고회를 갖게 됐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북부유아체험교육원'운영은 교육부 학교안전교육 7대 표준안에서 제시하고 있는 체험교육의 목표와 공간 구성 방안을 활용하여 미래지향적인 안전체험 교육시설로 도내 국·공·사립유치원과 어린이집 유아를 대상으로 활용될 예정이며, 충남 전체 유아의 53.8%를 차지하고 있는 천안, 아산지역 유아의 높은 이용률이 기대된다. 또한 각종 재난 및 안전사고에 대한 초기대응능력을 향상시키고, 놀이중심·유아중심의 다양한 체험활동을 통해 유아가 행복하고 존중받을 수 있는 교육여건조성에 앞장 설 계획이다.

앞으로 도교육청은 서천지역 '남부유아체험교육원', 논산지역 '동부유아체험교육원'을 설립할 계획이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