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대전대흥침례교회 담임목사칼럼] 결정하는 힘

대전대흥침례교회 담임목사 조경호

입력 2018-10-12 00:00   수정 2018-10-12 00:00

대전대흥침례교회
아브라함은 소돔과 그의 조카 롯이 위기에 처했을 때 자신이 신속하고 명확한 결정을 가진 사람임을 보여주었다. 롯과의 관계에서 아브라함은 수동적일 때도 있고 능동적일 때도 있었다. 양떼를 위한 들판의 선택에 있어서 자기의 권리를 양도하는 이타적인 면에서 아브라함은 수동적인 매력의 거룩함을 나타내었다. 그러나 위기에 직면했을 때 그는 즉각적인 결정과 주도권을 나타내었다. 매우 용감하게 훈련된 종들을 데리고 적들을 추격하였으며, 믿음으로 하나님을 열망하고, 적들을 쳐부수고 승리를 얻었다.

모세는 앞일을 내다보고 애굽의 보화와 쾌락들을 포기하고 이스라엘 백성들과 함께 고난 받기로 결정을 내렸을 때 비로소 이스라엘 지도자가가 될 자격이 있었다. 그에게 그러한 결정을 하도록 용기를 북돋운 것은 바로 그의 믿음이었다(히 11:24-27).

바울이 회심한 후, 첫 번째 질문에서 중요한 결정의 자질을 반영하였다는 것은 의미심장한 일이다. "주님, 무엇을 하리이까"(행 22:10). 그가 그리스도의 신성을 확인하게 된 순간, 그는 그리스도께 주저하지 않고 순종하는 결정을 했다. 빛을 받기 위해서는 빛을 따라야 했으며, 자기의 참된 의무를 발견하기 위해서는 마땅히 그 일을 해야 했다. 참된 결정 능력이 헌신을 이끈다.

오스왈드 샌더스 <영적 지도력> 요단출판사

대흥침례교회
대전대흥침례교회 담임목사 조경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