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홍대 카페 '바리스타리움', 차별화된 스페셜티 커피 선보여

드라마, 다큐멘터리 촬영지로도 활용되는 맛과 멋의 커피문화 소통공간

입력 2018-11-29 13:58

커피 소비량이 매년 증가하며 특색있는 커피를 선보이는 카페가 늘어나고 있는 상황에서 최근 가장 주목받는 커피는 ‘브루잉 커피’다. 

브루잉 커피는 분쇄한 커피 원두에 물을 붓고, 이를 필터로 추출하는 방식으로 제조되며 이른바 ‘핸드드립’ 커피로도 불린다.
JD (1)

브루잉커피의 인기에 따라 최근 많은 커피 전문점들이 커피 브루잉 기술에 기반한 ‘스페셜티 커피’를 통해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기 위해 노력 중이다.

차별화된 컨셉으로 앤틱하고 중후한 느낌을 선보이는 홍대 카페 ‘바리스타리움’은 스페셜티 커피 전문점으로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김대중 바리스타리움 대표는 “끝을 알 수 없을 만큼 저하된 저가형 커피숍이 즐비한 요즘, 바리스타리움은 많은 소비자에게 차별화된 맛과 멋을 판매하는 커피 문화소통 공간으로 자리매김 하고 자 노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바리스타리움은 커피 브루잉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만큼, 생두와 원두를 직접 선별해 로스팅하여 콜드브루, 싱글오리진 등의 다양한 음료를 제공하고 있다. 합리적인 가격에 스페셜티 등급의 커피를 선보인다는 점도 인기 요인 중 하나이다. 
JD (2)

매장 분위기도 다양한 홍대 커피숍 중 소비자의 발길을 붙잡는 요인이다. 매장 내부 곳곳에는 사진작가로도 활동 중인 바리스타리움 대표의 사진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이러한 독특한 분위기 덕분에 홍대 데이트장소로 주목받는 한편 KBS 드라마 ‘추리의 여왕’, SBS 다큐멘터리 ‘밥상의 품격’의 촬영 배경으로도 활용됐다.

한편 바리스타리움은 기후변화에 민감한 커피 원두의 품질 관리에 많은 노력을 기울인 노력을 인정받아 개인 카페로는 드물게 기상청과 한국기상산업기술원이 선정한 ‘날씨경영 우수기업’으로도 선정된 바 있다. 고급커피인 스페셜티 커피는 신선도가 중요한데, 카페가 날씨기상정보를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점은 커피의 맛과 품질관리에 주변환경이 미치는 영향도 크다는 점을 시사한다. 

또한 바리스타리움은 날씨기상정보를 적극 활용하여 커피원두의 품질관리 및 할인이벤트 등을 진행해 가성비 좋은 마케팅 전략을 활용한 매출 증대를 이끌었다는 평을 받고 있다. /봉원종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