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현대차 '팰리세이드' 사전계약 돌입… '달리는 별장' 사양이 어마어마~

입력 2018-11-29 15:59   수정 2018-11-29 16:00

팰팰
28일(현지시간) 미국 LA 콘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8 LA 오토쇼'에서 현대자동차의 8인승 플래그십 SUV '팰리세이드(Palisade)'를 공개하고 있다./연합
현대자동차가 29일부터 8인승 대형 SUV 팰리세이드의 사전계약에 돌입한다고 밝혀 관심을 끌고 있다.

현대차는 28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8 LA 오토쇼'에서 대형 플래그십(최상위) SUV 팰리세이드를 세계 최초로 선보였다.

현대자동차가 세계 최초로 공개한 8인승 SUV 팰리세이드는 섀시부터 내·외장 디자인, 각종 주행 편의사양까지도 사용자의 '거주성'과 '직관적인 사용 경험'을 최우선적으로 고려해 개발한 신개념 SUV 차량이다.

팰리세이드는 베라크루즈, 맥스크루즈 계보를 잇는 대형 SUV이지만 후속 모델이 아니라 완전히 새로운 모델이다.

팰리세이드는 개인 공간을 갖고 싶어하는 현대인의 욕구를 충족하고, 동승하는 가족의 공간도마치 집처럼 편하게 느껴질 수 있도록 고객의 감성을 고려해 제작됐다.

차명도 미국 캘리포니아 남부 해변지역에 위치한 고급 주택지구 퍼시픽 팰리세이즈(Pacific Palisades)에서 영감을 받아 명명됐다. '달리는 별장'인 셈이다.

팰리세이드는 디젤 2.2, 가솔린 3.8 등 두 가지 모델로 출시되며 익스클루시브·프레스티지 트림으로 각각 운영된다.



방탄
팰리세이드 글로벌 브랜드 홍보대사 방탄소년단./현대차 제공
차체 크기는 전장 4,980㎜, 전폭 1,975㎜, 전고 1,750㎜로 특히 축간거리(휠베이스)는 2,900㎜로 동급 최장 수준을 확보했다.

특히 팰리세이드는 국산 SUV 최초로 스노우 모드가 적용됐다. 스노우 모드는 4개의 바퀴 중 일부가 눈길에서 헛돌거나 공중에 떴을 때, 상대적으로 접지력이 높은 나머지 바퀴에 동력을 집중시켜 험로 탈출을 도와주는 기능이다.

판매가격은 디젤 2.2모델이 ▲익스클루시브 3,622만원~3,672만원 ▲프레스티지 4,177만원~4,227만원, 가솔린 3.8 모델은 ▲익스클루시브 3,475만원~3,525만원 ▲프레스티지 4,030만원~4,080만원의 범위 내에서 각각 책정될 예정이다.(개소세 3.5% 반영기준)

서혜영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