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관상 톡] 황금돼지해, 2019년 새해 운세는 코를 보면 알 수 있다?

[기혜경의 관상 톡] 67. 건강과 신년(己亥 年) 운기에 대하여

입력 2018-12-14 00:00   수정 2018-12-14 00:00

게티
게티 이미지 뱅크
2018년도 어느새 12월로 다사다난 했던 무술년이 벌써 다 저물어가고 있다. 이것은 양력(陽曆)으로 태양력을 기준하여 하는 말이다. 우리는 예로부터 음력(陰曆)이라고 하는 태음력(太陰曆)을 기준하여 1년의 운기를 보아 왔다. 그러나 현재는 태양 태음력을 사용하고 있으므로 양력 12월을 한 해의 마지막 달로 본다.

그렇지만 음력으로는 현재 자월(子月)로 아직은 음력 11월이며 이 달을 동짓달(冬至)이라고 하며, 음력 1월을 새해로 간주하는데, 음력 1월은 한 해를 시작하는 달이 세워졌다하여 건월(建月)이라 하기도 하며, 정월(正月)이라는 명칭으로 말하기도 한다.

불가(佛家)에서는 동지를 기점으로 새해의 기운이 들어온다고 보기도 하였으며, 음양오행(陰陽五行)론을 바탕으로 운기(運氣)를 예측하는 명리학자 또는 역술가 들은 양기(陽氣)가 시작되는 시점인 입춘(立春)을 기점으로 한 해의 시작이라고 간주한다.

이렇듯 우리들은 모두 한해가 저물어가는 시기부터 다음에 돌아올 새해에 대한 운기(運氣)를 보러 다니거나 한다.

그러나 관상학적인 새해의 운기를 보는 것은 넓게는 음력 10월인 해월(亥月)부터 내년에 닥칠 운기의 조짐이 나타나게 된다. 이는 그 사람의 나이에 해당되는 곳과 일 년의 운기를 보는 곳인 연상(年上)과 수상(壽上)이라는 부위의 기색을 관찰하여 알 수 있는 것이다.

연상과 수상의 부위는 앞서 올린 칼럼에서 여러 번 언급한 것과 같이 자신의 얼굴에서 코의 중간 쯤 위치하고 있는 부위로 이 곳의 기색과 당면한 자신의 나이에 해당되는 곳의 기색을 살펴서 새해의 운기를 가늠해 보게 되는 것이다.

이 곳 연상, 수상은 새해의 운기뿐만 아니라 자신의 건강이나 수명에 대한 부분도 가늠해 보는 곳으로 이곳의 기색만 잘 살핀다면, 새해에 자신이 건강한 한해가 될 수 있을지, 아니면 질병으로 고통 받는 한해가 될 지에 대한 조짐을 보고 미리 건강을 체크해 보는 중요 부위 중에 하나이다.

그리고 누구에게나 44세와 45세의 운기도 예측해 보는 곳이기도 하다. 만약 이곳에 뼈가 튀어 나온 듯이 생긴 사람이라면 반드시 44, 45세에 건강, 수명을 꼭 살펴야 하며, 자신의 배우자의 건강이나 수명도 잘 살펴야 하는 것이다.

그리고 코는 십이궁(十二宮) 중에서 재백궁(財帛宮)에 해당하는 부위로 재물에 관한 사항도 꼭 살펴야 하는 곳이다. 이곳 연. 수상 부위가 좋지 않게 돌출되거나, 휘거나, 기색이 좋지 않거나 할 경우에는 반드시 건강도 주의하고 모든 투자나 사업에 대해서는 매우 신중한 판단을 내려야 하며, 부부 문제도 조심하면서 지나야 할 것이다.

반대로 이곳이 깨끗하고 기색도 명윤(明潤)하여 밝고 윤택한 기색이라면 이는 분명히 다가올 새해에는 만사가 형통하게 되며, 행복하고 건강한 한 해가 될 것이다. 예를 들어서 산근(山根-양 눈 사이)과 연. 수상의 기색이 윤택하면서 빛이 나게 된다면 이는 모든 재앙이나 질병이 사라지게 되는 것으로 앓고 있던 환자도 회복될 수 있게 되며, 눈썹의 기색도 좋다면 상서(相書)에 이르기를 반드시 100일 이내로 재물이 생기게 되거나, 벼슬을 하게 되는 경사(慶事)가 오게 된다고 하였다. 만약 이런 좋은 기색이 인당과 이마로 넓게 퍼지게 된다면, 직장에서는 승진 또는 영전을 하게 되며, 취업을 앞두고 있는 취준생은 반드시 벼슬, 즉 취업을 하게 되는 좋은 일이 생기게 되는 것이다.

이러한 모든 기색은 자신의 오장육부(五臟六腑)의 건강 상태에 따른 결과로 순조롭고 행복한 새해가 되는 출발점은 자신의 건강에서부터 오게 되는 것이니, 모든 스트레스를 내려놓고 심신의 건강을 유지하게 된다면, 반드시 새해에는 행복한 한 해가 될 수 있을 것이다.

기혜경 취원(萃苑)관상학연구소 소장

기혜경-최종-프로필
기혜경 취원관상학연구소 소장은 한국동양운명철학인협회 중앙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13년째 일반인을 대상으로 관상학 강의를 하며 관상학에 대한 바른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롯데백화점 MBC문화센터 강사, 롯데마트, 홈플러스문화센터 강사, 농어촌공사 외 다수의 기업체 특강강사로 활동하고 있다.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