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오복만땅] 2019년 황금돼지해 태어난 아이에 잘맞는 직업은?

[원종문의 오복만땅] 124. 이름과 복

입력 2018-12-24 15:11   수정 2018-12-24 15:12

게티-1
게티 이미지 뱅크
2019년 새해는 기해(己亥)년이 되고 60년 만에 돌아오는 황금 돼지해가 된다.

그러나 2019년 1월 1일부터 황금 돼지띠해가 되는 것은 아니다. 절기에 따라 정해지게 되는데 하루가 24시간이듯이 일년도 24절기로 세분화 되어있고, 봄, 여름, 가을, 겨울이 일 년이 되기 때문에 한해의 시작은 봄이 시작되는 입춘(立春)부터 새해로

인정된다. 그러니까 입춘이 시작되는 2019년 양력 2월 4일 12시 13분부터 기해년의 황금돼지띠 해가 시작되는 것이다.

황금 돼지띠 해라고 하는 것은 하늘의 기운을 나타내는 갑을 병정 무기 경신 임계, 열 글자를 두 글자씩 묶어서 다섯 가지 색으로 분류하는데 갑을은 푸른색이고, 병정은 붉은색이 되며, 무기는 노란색이고, 경신은 흰색이며, 임계는 검은 색으로 분류한다. 즉 무와 기는 노란색인데 2019년은 기해년이라서 노란색으로 황금색이 된다.

띠라고 하는 것은 자는 쥐띠이고, 축은 소띠이며, 인은 호랑이띠, 묘는 토끼가 되고, 진은 용띠, 사는 뱀띠이며, 오는 말띠이고, 미는 양띠이며, 신은 원숭이띠, 유는 닭띠, 술은 개띠, 해는 돼지띠가 된다. 자축 인 묘 진사오미 신 유 술 해 열두 글자가 차례로 순환하는데 2019년은 기해년이라서 돼지띠가 되고 기는 노란 색이라 노란색 돼지 즉 황금 돼지띠라 하는 것이며 기해년은 60년마다 한 번씩 기해년이 된다.

돼지꿈을 꾸거나하면 재수가 좋다고 복권 산다고 하는데 노란색 돼지띠 황금돼지는 일반 돼지꿈보다 더 고귀한 의미를 갖으며 귀하게 되고 부자가 될 것 같은 의미와 희망을 준다. 2019년 황금돼지띠로 태어나면 행운이 따를 것으로 믿어서 2019년에는

다른 해보다 신생아 출산이 다소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이름을 지을 때 여러 가지 조건들을 살펴 복 받을 좋은 이름으로 작명하지만 출생한 년도의 운기를 참고하기도 하고, 출생한 생일달도 매우 중요하며, 태어난 생일날과 이 세상에 태어난 시간도 중요하다. 황금돼지띠 해에 태어나도 월 일 시에 따라서 천차만별 필요한 운기가 다르고, 같은 날의 같은 시간에 태어났어도 남녀에 따라 다른 운기로 살게 되는 것이다.

출생년도만 보면 2019년 기해년은 황금돼지띠 해이기도 하지만 기(己)가 주인공이고 해(亥)는 정직한 재물에 해당되어서 기해년에 태어나면 대부분 경제적으로 낭비하지 않고 작은 돈이라도 착실하게 모으고 저축하여 풍요롭게 잘 살게 될 것으로 보인다.

2019년에 출생하는 사람은 성격이 매우 논리적이며, 경우가 분명하여 공과 사를 뚜렷하게 구분하고, 신의를 중요하게 여기지만 타인의 말이나 행동에 쉽게 넘어가지 않고 신중하며 다소 의심하는 기질이 있어 경계심을 놓지 않는다.

2019년도에 출생하는 사람에게 적성에 잘 맞는 직업이나 학과 선택은 경영학과, 수학과, 식품영양학과, 경제학과, 금융학과, 원예과, 분석심리학과, 내과, 성형외과, 재료분석학과, 회계학과, 건축공학과, 토목과, 물리학과, 통계학과, 가정관리학과 등이다.

이름을 지을 때 음양이나, 한글 발음의 오행이나, 한자의 '자원오행'을 잘 살펴야 하고, 글자의 획수를 원획으로 잘 계산하여 초년 운기인 원격수와 장년 운기인 형격수를 잘 살피고, 중년운기인 이격수리와 말년의 운기가 되는 정격수리를 좋은 운기가 되게 함은 기본적인 사항이고 글자의 뜻과 파자법도 잘 살펴야 한다.

주역으로 살펴서 좋은 이름이면 금상첨화이지만 2019년 태어난 해 기해(己亥)를 기준으로 청룡관이나 백호관이 들어있는 이름이나, 청룡 재나 백호 재가 들어가는 이름을 지으려면 이름의 첫 글자 초성에 ㅁ,ㅂ,ㅍ이 청룡 관이 들어있게 된다.

이름의 끝 글자 한글초성이 ㄴ,ㄷ,ㅌ,ㄹ이 되면 백호 재가 있게 되고, 이름 첫 글자의 초성에 ㄴ,ㄷ,ㅌ,ㄹ이 있으면 청룡재가 들어있는 이름이 되며, 이름의 끝 글자에 ㅁ,ㅂ,ㅍ이 있게 되면 백호관이 들어 있는 이름이 된다.

청룡관은 문인으로 학문이 뛰어나고, 교육 분야와 행정 분야에서 성공하고 출세하는 운기가 강하며, 백호관이 있으면 운동에 소질이 많고, 군인, 경찰, 법률계통에서 성공하고 출세하는 운기가 강하다.

청룡에 재가 있는 이름이면 덕망을 얻으며 정직하면서도 풍요롭게 재물을 모으고 잘사는 좋은 운기이고, 백호에 재가 있는 이름은 굴곡이 있으나 큰 성공도 이루는 사업가의 운기가 된다.

2019년은 기해(己亥)년이고 기해는 천지(天地)의 운기(運氣)이며 천지운기는 만물을 지배하고, 성명 세 글자는 운명에 지대한 영향을 끼친다.

우주만물이 저마다 이름이 있고 모두 이름대로 가치를 지니고 이름대로 살기 때문이다. 좋지 않은 이름은 그 이름처럼 살고 좋은 이름도 그 이름처럼 살게 된다.

아주 좋지 않은 잘못지은 흉한 이름은 바르고 좋은 이름으로 개명을 해서라도 한번 뿐인 귀중한 각자의 인생을 행복하게 살아야 하며 행복하게 살 권리가 있다.

대한민국 헌법 제10조에 행복추구권이 법률로 제정되어 있다. 이 법률에 따라서 좋지 않은 흉한 이름을 매우 좋은 이름으로 개명한 사람은 현재 200만 명을 넘는다.

2019년 황금돼지띠 해에는 다 함께 잘 살고 행복해지도록 함께 노력하자.

원종문 명인철학원 원장

원종문-명인철학관-원장
원종문 명인철학원 원장은 사단법인 한국작명가협회 부회장 겸 대전지부 지부장, 한국동양운명철학인협회 이사, 한국작명가협회 작명시험 출제위원장, 국제뇌교육대학원 성명학 교수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연세대 명리학 전문과정과 경희대 성명학 전문과정을 수료했습니다. '이름 전문가'로 활동하며 '한국성명학 총론', '명학신서', '이름과 성공' 등의 저서를 발표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