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우리말OX] '할려고'-'하려고'… 옳은 표현은?

[김용복의 우리말 우리글] 제 401강 틀리기 쉬운 우리말

입력 2019-01-11 00:00   수정 2019-01-11 00:00

♣일상생활에서, 또는 글을 쓰면서 우리는 헛갈리(헷갈리)는 우리말 때문에 고심하신 적이 있으시지요? 그래서 '한말글 사랑 한밭 모임'에서는 중부권 최고 언론인 '중도일보'와 손잡고 우리말 지키기와 바른말 보급에 힘쓰고 있습니다. 많은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1, '백분율'과 '백분률'에 대하여

→ 모음이나 'ㄴ'받침 뒤에 이어지는 '렬, 률'은 '열, 율'로 적어야 됩니다..

예) 오늘 수업시간엔 '백분율' 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2, '~할는지'와 ' ~할런지'에 대하여

→ '-ㄹ는지'가 옳은 표현이고, '-ㄹ런지'는 틀린 표현입니다.

예) 우리민족의 이념 대립을 어떻게 '생각할는지' 모르겠어요.

3, '~하려고'와 '~ 할려고'에 대하여

→ '하려고'가 옳은 표현이고, '할려고'는 틀린 표현입니다.

? 왜 그런지 설명해 드릴게요.

① '하다'에 '-려고'라는 연결어미가 붙어 '하려고'가 되는 것입니다.

② '할려고' 라고 쓰게 되는 이유는 바로 발음 때문입니다. '-려고'라는 조사가 어미로 붙으면서 '할려고'와 같은 발음이 되기 때문에 잘못 쓰는 경우입니다.

③ 이왕이면 '-려고'의 뜻도 알고 가시지요.

? 어떤 행동을 할 의도나 욕망을 가지고 있음을 나타내는 연결어미.

? 움직임이나 상태의 변화를 나타내는 연결 어미.

? '~해?' 할 자리에 쓰여, 어떤 주어진 사태에 대하여 의심과 반문을 나타내는 종결어미.

☞잠 자려고, 밥 먹으려고, 공부 하려고, 집에 가려고, 여행 가려고,

엄마, 분류배출은 어떻게 해?

4, 사이시옷 'ㅅ'에 대하여

① 순우리말로 된 합성어 중에서 앞말이 모음으로 끝난 경우, 뒷말의 첫소리가 된소리로 날 때에는 사이시옷을 넣어야 됩니다.

예) 나룻배, 나뭇가지, 지각한 횟수,

② 두 음절로 이루어진 한자어의 경우 첫음절이 모음으로 끝나면 사이시옷을 넣어야 됩니다.

예) 곳간(庫間), 셋방(貰房), 숫자(數字), 찻간(車間), 툇간(退間)

③ 이런 때는 사이시옷 'ㅅ'을 적지 아니합니다.

→ 두 음절로 이루어진 한자어 중에서 '개수(個數)', '초점(焦點)', '차수(次數)'의 경우는 예외적으로 사이시옷이 적용되지 않습니다.

예) 돌의 '개수' 를 헤아려 보아라. / 초점을 맞춰라. 차수(次數)의 뜻은 '단항식(單項式)에서 그 식 안에 포함된 문자 인수의 개수'를 말합니다.

김용복 한말글 사랑 한밭모임 회원

김용복프로필최종
♣재미있는 시 감상 해보실까요?



날마다 환희

노금선 / 시인. 전 대전 MBC아나운서



매일 하나씩 버리며 산다

부끄러운

다행이다.



점심 약속은 안방에 버리고

새로 산 가방은 차에 두고

얼마 전 쓴 시 구절을 새 구절처럼 외며

무릎을 친다



요양원 할머니들

나도 버리고

'어제'도 버려서

서로들 안고 산다



잊어버릴 수 없는 것

버리고 난 뒤의 안식



죽음도 버릴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노금선 시집/ '그래도 사랑'에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