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대중교통 현안해결 민관 머리 맞댄다

11일 민관협의회 발족…시민·운수업체 등 25명으로 구성

입력 2019-01-11 10:04   수정 2019-01-11 10:37

'대중교통 중심 도시' 세종의 주요 교통 현안 해결을 위해 시청과 시민, 운수업체 등 민관이 머리를 맞댄다.

세종시는 11일 시청 세종실에서 시민, 전문가, 운수업체 등이 참석한 가운데 '대중교통 운영관리 민관협의회' 를 발족했다.

이날 발족한 민관협의회는 읍면동별 주민대표 19명과 세종도시교통공사, 세종교통 등 운수업체 관계자 2명, 전문가 2명 등 총 25명으로 구성됐다.

앞으로 민관협의회는 세종시 대중교통 정책 및 전략 수립, 교통불편 모니터링 및 제도 개선 등 대중교통과 관련한 폭넓은 분야에서 자문역할을 수행한다.

정채교 건설교통국장은 "민관의 긴밀한 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대중교통정책의 중장기 비전과 전략을 수립해 나가고 현안문제들을 서로 협력·해결하는 등 공동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세종=오희룡 기자 huily@

2015.8.5 세종시청사 (14)
세종시는 11일 시청 세종실에서 시민, 전문가, 운수업체 등이 참석한 가운데 '대중교통 운영관리 민관협의회' 를 발족했다. 세종시청 전경.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