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한혜진 라디오에서 의미심장한 말? "작고 반짝거리는 어떤것 유리말고요" 전현무 듣고있나?

입력 2019-01-12 18:29   수정 2019-01-12 18:31

20190112_182611
MBC FM4U ‘오후의 발견 이지혜입니다’에는 출산차 자리를 비운 이지혜 씨 대신 모델 한혜진이 스페셜DJ로 참석해 청취자와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며 편안한 진행을 이끌어냈다.

 

 

특히 한혜진은 청취자와 남자친구, 선물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다가 여자에게 최고의 선물은 “작고 반짝거리는 어떤 것”이라고 말하면서 “유리 말고요. 그런 것 있지 않나”라고 언급했다.

 

또한 한혜진은 라디오에서 “저는 꼭 필요한 물건을 집어서 사주는 거 좋은데 연인, 부부 사이에서 오가는 선물. 전자제품은 진짜 별로인 것 같다. 개인적으로 별로다”며 “나를 꾸미고 치장하고 딱 봤을 때 첫눈에 기분이 좋아지는 그런 것들. 작고 반짝거리는 거. 다시 한 번 말씀드린다”고 강조했다.

 

누리꾼들은 "오호 한혜진 라디오에서 의미심장한 말?ㅋㅋ", "한혜진 전현무 올해 결혼하나요", "달심 너무 좋아"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