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대전문화재단, 2019 예술지원 정기공모 11개 사업 접수 마감

전년보다 62건 증가한 681건 집계

입력 2019-01-12 17:01   수정 2019-01-13 14:43
신문게재 2019-01-14 20면

대전문화재단
대전문화재단(대표이사 박만우)은 2019 예술지원 정기공모 11개 사업에 대한 신청 접수를 마감했다.

올해는 전년보다 62건이 증가한 총 681건의 사업이 접수됐다. 신청이 증가한 이유로는 세대별 지원체계로 전환되면서 청년예술인과 원로 예술인의 참여가 활발한 결과로 분석됐다.

단위사업별로는 예술창작지원 445건, 원로예술인창작활동지원 101건, 레지던시 지원 7건, 차세대 아티스타 지원 63건, 국제문화예술교류지원 17건, 국악야외상설공연지원 1건, 문화예술연구 및 평론지원 10건, 공연장상주단체육성지원 12건, 장애인창작 및 문화예술활동지원 11건, 지역오페라단공연활동지원 3건, 원도심예술활동거점공간지원 11건으로 681건이 집계됐다.

대전문화재단은 향후 단위사업별 심의를 거쳐 2월 말 홈페이지에 최종 결과를 발표한다.

또 기획공모사업은 2월 이후 대전문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공고할 예정이다.
이해미 기자 ham7239@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