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대전충남중기청,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 10% 특별할인 판매

1인당 최대 월 50만원까지 할인구매 가능

입력 2019-01-13 09:24   수정 2019-01-13 09:24

중기청
대전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윤범수)은 설 명절을 앞둔 이달 21~31일 온누리상품권 개인구매 시 할인율을 현재 5%에서 10%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또한, 월별 할인구매 한도금액도 현재 30만원에서 50만원으로 확대되며, 한도금액 확대는 오는 21일부터 다음달 20일까지 적용된다. 이러한 특별 할인혜택과 더불어, 40% 전통시장 소득공제까지 활용하면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전통시장에서 명절선물 등을 구입할 수 있다.

온누리상품권은 새마을금고 등 14개 은행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신분증을 지참하고 현금으로 구매해야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전통시장 온라인 쇼핑몰에서는 다음달 6일까지 지역특산물·제수용품들을 특별 할인하는 행사를 연다.

온라인 특별 할인행사 상품은 전통시장 통합쇼핑몰 온누리마켓 홈페이지에서 만나볼 수 있다.

대전충남중기청 관계자는 "설 명절을 앞두고 할인율과 구매한도를 높이는 대신, 부정유통 대응도 강화할 것"이라며 "부정행위 신고는 전통시장통통 홈페이지의 온누리상품권 부정유통신고 안내에 따라 온라인으로 접수 가능하다"고 전했다.
박전규 기자 jkpark@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