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전육아 톡톡톡] 그것이 궁금하다? 아빠육아 신조어

늦둥이 엄마 기자가 알려주는 육아정보

한세화 기자

한세화 기자

  • 승인 2019-02-26 15:48
  • 수정 2019-02-26 15:51
01
02
03
04
05
<기획.그래픽=한세화 기자>



과거 20~30년 전만 해도 육아는 여성의 몫으로만 여겨왔습니다. 그러다 2000년대에 들어서면서 함께하는 육아로 인식이 변화됐는데요. 최근 TV프로그램 등 '아빠육아' 열풍이 불면서 육아와 관련된 많은 신조어들이 생겨났습니다. 지금부터 신조어를 통한 '아빠육아 트렌드'를 알아볼까요? <편집자주>


1. 스칸디대디
북유럽 스타일의 육아법으로 '아이를 교육하는 아빠'를 가리키는 말입니다. 스칸디육아의 가장 큰 특징은 아이와 함께 보내는 시간을 늘려 아이와 정서적 교감을 나누려고 노력한다는 것인데요. 엄격한 관리보다는 인내심을 가지고 속도에 맞추고 인성에 중점을 둔 교육을 통해 아이를 키우는 것을 말합니다.

 

아이들의 눈높이에서 공감하는 것을 중요시하기 때문에 자녀들과 많은 시간을 보내려고 노력하고, 자녀들을 자상한 태도로 대하는 것도 스칸디대디의 특징이기도 합니다. 

 

북유럽에서는 직장인 부모들의 육아휴직이 제도적으로 탄탄하게 뒷받침 되기 때문에 가능한데요. 스웨덴의 경우, 1939년부터 정책적으로 육아휴직제가 도입되어 자리잡은 지 오래입니다. 부모 중 아버지의 역할을 중요시하는 문화도 있어 어머니 뿐만 아니라 아버지의 육아휴직도 자연스럽답니다.


2. 프렌디
'친구'라는 뜻을 가진 영어 'friend'와 '아빠'의 뜻을 가진 'daddy'의 합성어입니다. 자녀들을 친구처럼 친근하게 대하거나 자녀들 양육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아버지를 가리키는 신조로 여성의 사회활동이 늘어남에 따라 자녀와 시간을 보내는 아빠를 가리키는 말입니다. 아이의 시선에 맞춰서 친구같이 지내는 것이 특징입니다.

3. BOLO
요즘 YOLO가 유행이죠. 자신이 하고 싶은 것을 즐기며 살자는 라이프스타일이 뜨고 있는데요. 'BOLO'는 'Babies open life opportunity'의 약자로, 아기만이 줄 수 있는 새로운 경험을 주목하며, 육아를 통해 삶의 행복감을 찾는 부모를 뜻합니다. 

 

BOLO는 과거 무조건적인 희생을 동반한 육아가 아닌 육아를 하면서도 자신의 취미생활을 유지하는 등 자신의 삶을 포기하지 않는 육아법을 말합니다.

4. 피딩족
경제적으로 여유가 있고(Financial), 육아를 즐기며(Enjoy), 활동적이면서(Energetic) 자녀에게 헌신적인(Devoted) 50~70대의 손주를 돌보는 할아버지, 할머니를 피딩(Feeding)족이라고 합니다. 육아가 부모의 영역에서 조부모까지 확대된 상황을 반영한 신조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피딩은 영어로 '수유, 먹이주기'를 뜻하는 말이기도 한데요, <디지털타임스> 2015년 2월 16일자는 "피딩족의 어원과 출처는 불분명하지만 인구의 고령화로 손자·손녀를 돌봐주면서 경제력을 갖춰 부모를 대신한다는 의미에서 붙여진 것으로 추정"된다고 하네요.

한세화 기자 kcjhsh99@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