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이영화 입소문] 한국형 오컬트 '사바하'… '신선한 소재' 우선 합격점?

입력 2019-02-27 16:07   수정 2019-02-27 16:11

영화 원본 사바
영화 '사바하' 포스터
정재22
영화 '사바하' 스틸 이미지.
정민22
영화 '사바하' 스틸 이미지.
영화 '사바하'가 27일 현재 일주일 연속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키며 14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26일 영화 '사바하'는 1103개의 상영관에서 일일 관객수 10만 6820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사바하'의 누적 관객수는 140만 2785명이다.

'검은사제들' 장재현 감독이 메가폰을 잡으며 화제가 된 '사바하'는 신흥 종교 집단을 쫓던 박목사가 의문의 인물과 사건들을 마주하게 되며 시작되는 미스터리 스릴러다.

이정재를 비롯해 박정민, 정진영, 진선규 등 충무로 연기파 배우들의 출연으로 개봉 전부터 많은 기대를 모았다.

이 영화의 관람객 평점은 8.05로 비교적 높은 편이다.

신흥 종교집단이라는 신선한 소재와 배우들의 폭발적인 연기로 입소문도 좋아 당분간 흥행세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그렇다면 '사바하'를 본 관람객들의 평은 어떨까?

영화 볼만해요 최종
-꽤 도전적인 영화였음. 나름 볼만했다

-재미 그 이상의 무엇이 있다. 믿으셔야 합니다~

-정말 괜찮은 종교영화. 감독의 다음작품이 기대된다

-인간의 한계, 종교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는 좋은 영화

-틈이 없는 세계관과 긴장감 넘치는 연출이 좋았다

-재밌고 적당히 무섭고 연기도 잘한다

-오랜만에 한국에서 웰메이드 영화 나옴

영화 아쉬워요 최종
-여운이 안남고 중반부터 늘어지기 시작

-초반엔 압도했으나 후반으로 갈수록 애매하다

-전달하려는 교훈은 알겠으나 풀어줘야 할 장면들이 너무 많다

-스토리는 좋은데 결말은 물음표~

-뚜껑을 열고보니 기대감이 너무 컸음

-시간내에 영화를 다 담지못한 느낌

-배경음악만 무서움, 이야기가 넘 방대하다

서혜영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