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대전농협, 다문화가정 자녀와 함께 친정나들이 지원

2008년부터 항공권·체제비 등 전달

입력 2019-04-11 16:05   수정 2019-04-11 16:08

다문화 가정 모국방문 지원 사진2
농협 대전본부(본부장 전용석)는 11일 대전원예농협 본점에서 다문화 가정에 모국방문을 위한 왕복 항공권과 체재비를 전달했다.

이번에 모국방문 대상 가정으로 선정된 김복선 씨는 중국에서 태어나 약 20년 전에 대전으로 시집와 남편과 함께 열심히 농업에 종사하고 있다.



대전원예농협 김의영 조합장은 "이번에 모국을 방문하는 김복선 씨는 남편과 함께 주변에 어려운 이웃을 잘 도와주고, 농사일도 잘하고 한국 문화도 잘 적응해 완전한 한국사람이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남편·자녀들과 함께 친정인 중국을 방문할 예정인 김복선 씨는 "오랜만에 가는 고국 방문이고 꿈에 그리던 가족과 친지들을 만날 생각에 너무나 설레이고 잠을 이룰 수 없다"며 소감을 밝혔다.

전용석 본부장은 "농촌 다문화 가정이 지속적으로 늘고 있고 이분들이 농촌문화에 잘 적응하여 지역사회의 훌륭한 구성원으로 거듭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농협 대전지역본부는 2008년부터 매년 농촌지역 다문화가정 1~2가구를 선정해 모국방문을 지원해오고 있다.
원영미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