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충남도의회 '마을복지 실천 세미나' 공동개최

김연 의원 "지역현장과 소통해 복지정책 추진해야"

입력 2019-04-15 09:51   수정 2019-04-15 18:04
신문게재 2019-04-16 10면

0415_문복위 연구모임02
복지수도 충남을 구현하기 위해 충남도의회가 15일 '마을복지 실천과 지역복지정책과 연계하기 위한 세미나'를 홍성군 홍동면 밝맑도서관에서 개최했다. <사진>

도의회 연구모임인 '데이터 기반 충남 복지·보건 정책연구모임'과 충남연구원 농촌현장연구회, 마을학회 일소공도가 공동 주최한 이날 세미나에서 참석자들은 홍성군 홍동면에 위치한 홍성우리마을의료생협과 장곡면에 위치한 행복농장을 방문해 지역 현황을 직접 살펴보는 시간을 가졌다.

현장 세미나에는 김연·이공휘·김옥수·김한태 의원과 충남도 광역치매센터 이석범 센터장, 숙명여대 약학대학원 한복기 교수, 충남연구원 김기흥 박사 및 최돈정 박사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참여했다. 이밖에 홍성우리마을의료생협 채승병 이사장, 최문철 사무국장을 비롯해 협동조합 행복농장 최정선 실무이사, 마을학회 주형로 공동대표, 젊은협업농장 정민철 상임이사 등 지역주민들도 참석했다.

충남연구원 김기흥 박사는 "최근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농업을 통한 돌봄, 교육, 일자리 창출 등으로 지역사회와 소통하는 사회적 농업이 새로운 복지 프로그램으로 주목받고 있다"며 충남 사회적 농업과 복지와의 접목 방안을 소개했다.

0415_문복위 연구모임01
이 자리에서 김연 의원은 "앞으로도 충남의 복지 문제에 관해 지역의 수요를 반영한 형태로 현장과 소통하며 지역복지정책에 연계하고, 특히 정신질환, 자살예방, 트라우마 센터 건립을 도의회가 중심이 되어 진행해 갈 것"이라며 "오늘처럼 현장 기반의 다양한 사례를 적극적으로 찾아 다니겠다"고 밝혔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