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이낙연 "노무현 못 다 이룬 꿈, 우리는 그 길을 가겠다"

23일 고 노무현 대통령 10주기 추도식에서
"文정부, 盧 전대통령 못다 이룬 꿈 이루려"

입력 2019-05-23 18:10   수정 2019-05-23 18:10

PYH2019052315840001301_P4
이낙연 국무총리가 23일 오후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서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도사를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낙연 국무총리는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10주기인 23일 "대통령님은 저희에게 희망과 고통, 소중한 각성을 남기셨다"며 "사람들의 각성은 촛불혁명의 동력 가운데 하나로 작용했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이날 오후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서 열린 10주기 추도식에 참석, 추도사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이 총리는 노 전 대통령이 대선후보가 되어 선거를 치르고 당선인 시절 대변인을 역임했다.

이 총리는 "대통령님은 존재만으로도 평범한 사람들의 희망이었고, 대통령님의 도전은 보통 사람들의 꿈이었다"며 "사람들은 대통령을 마치 연인이나 친구처럼 사랑했다"고 말했다.

또한 "대통령님의 생애는 도전으로 점철됐다"며 "지역주의를 비롯한 강고한 기성질서에 우직하고 장렬하게 도전해 '바보 노무현'으로 불릴 정도였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촛불혁명으로 탄생한 문재인 정부는 노무현 대통령님이 못다 이루신 꿈을 이루려 노력하고 있다"라며 "대통령께서 꿈꾸시던 세상을 이루기까지는 갈 길이 멀어도 저희들은 그 길을 가겠다"라며 '깨어 있는 시민'을 강조했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