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한국서부발전 김병숙 사장, 지속적 현장 밀착 안전경영 행보

태안발전본부 9, 10호기 및 IGCC 현장 설비점검

입력 2019-05-24 21:31   수정 2019-05-24 21:31

발전소 현장 설비를 점검 중인 서부발전 김병숙 사장
한국서부발전 김병숙 사장이 최근 현장 밀착 안전경영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사진은 23일 태안발전본부 9, 10호기와 석탄가스화발전소 발전현장 점검 모습.


한국서부발전 김병숙 사장이 최근 현장 밀착 안전경영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서부발전에 따르면 김병숙 사장이 지난 14일에 이어 23일 태안발전본부 9, 10호기와 석탄가스화발전소(이하 IGCC) 발전현장을 방문해 현장 설비를 점검하고 직원들을 격려하는 현장 안전경영 활동을 계속하고 있다.

지난해 말 발생한 안전사고로 고용노동부 작업중지 명령에 따라 장기 정지상태였던 태안 9, 10호기와 IGCC는 동절기를 거치며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설비정상화 계획을 수립하고 계획에 따라 발전설비의 동파 방지, 연료 저장소 화재예방 등 완벽한 설비보존을 유지해왔다.

김병숙 사장은 “안전부주의로 인한 재해가 조금도 발생하지 않도록 설비보강 뿐만 아니라 자동화, 무인화 등 기술개발 확대를 통해 안전한 일터 조성에 더욱 힘쓸 것”을 강조하고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한편, 서부발전은 앞으로도 안전경영을 통한 안정적 전력공급의 요람으로 새롭게 자리매김 하도록 전 임직원이 함께 노력할 것을 다짐하고 태안 9,10호기와 IGCC의 본격적인 가동을 통해 여름철 전력수급에 문제가 없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