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계룡시, 제15회 사계김장쟁 문학상 시상식 열려

470여편의 작품 응모... 신인문학상, 특별상 각 3명 선정, 시상

입력 2019-06-01 21:44   수정 2019-06-01 21:44

사본 -19.5.31 제15회 사계 김장생 문학상 시상식_계룡시
계룡시는 5월 31일 오후2시 계룡문화예술의전당 다목적홀에서 (사)한국문인협회계룡시지부(지부장 이섬)가 주관한 제15회 사계 김장생 문학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사계 김장생 문학상은 계룡의 문화위상을 정립하고 계룡의 대표인물이자 조선시대 예학의 대가인 사계 김장생 선생의 학문적 업적과 문화적 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마련된 상이다.

이번 공모전에는 지난해보다 2배 이상 많은 470여편의 작품이 접수되었으며, 문인협회는 엄격한 심사를 거쳐 신인문학상, 특별상에 각각 3명을 선정했다.

이날 신인문학상에는 시부문 최교빈의 '광대 날다', 수필부문 오미향의 '창', 소설부문 진상용의 '쇠비름 뿌리'가 선정돼 상장과 상금 각 100만원을 수여받았다.

또한, 계룡시민을 대상으로 한 특별상은 시부문 조명래의 '고향사랑방', 수필부문 배경훈의 '미안해, 정말 미안하다', 소설부문 서유미의 '하르딘' 작품이 선정돼 상장과 상금 각50만원을 전달받았다.

이 지부장은 "매년 사계 김장생 문학상 공모전에 관심을 가지고 응모하는 문인들과 작품들이 많아지고 있다"며 "예학의 대가 김장생 선생의 명성에 걸맞은 최고의 문학상으로 키워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홍묵 계룡시장은 "전국에서 많은 관심을 갖고 작품을 보내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함을 전하며 앞으로 계룡시를 대표하는 문화활동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사계 김장생 문학상을 수상한 6개 작품은 동인지 제26호 '계룡문학'에 수록될 예정이다.
계룡=고영준 기자 koco747@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