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예산군, 주민신고제에 따른 불법 주정차 민원 급증

입력 2019-06-11 08:32   수정 2019-06-11 08:32

예산군, 주민신고제 시행 후 불법 주정차 민원 급증


4개 지역 불법 주·정차 금지 주민신고제 시행 후 지난 한 달 동안 국민신문고로 접수된 예산군 내 불법 주정차 민원이 580건으로 폭주했다.

군에 따르면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 시행 전 하루 평균 1∼2건이 신고된 것에 비해 주민신고제가 시행 후 20건 이상으로 증가했다는 것.

불법 주정차 민원 580건 가운데 절대 금지구역 관련이575건(99%)으로 나타났다.

이중횡단보도 관련이 489건(85%)으로 전체 신고 건수의 3분의 2 이상을, 교차로(모퉁이) 5m 이내 29건(5%), 소화전 5m 이내 51건(9%), 버스 정류소 10m 이내 6건(1%) 순이다.

신청 경로는 행안부 안전신문고 534건, 생활불편신고 46건으로 나타났다.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 시행으로 안전신문고는 시행 전 5건에서 580건으로 급상승했고, 생활불편신고는 20건에서 46건으로 증가했다.



군 관계자는 "4대 절대 금지구역 불법주정차 주민신고제 시행에 따른 불법주정차 신고 민원의 급격한 증가는 당분간 지속될 것"이라며 "불법주정차 근절을 위해 주정차 금지구역에는 절대 주정차를 하지 말아 달라"고 당부했다.예산=신언기 기자 sek51@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