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당진시, 소아·아동 응급환자 이송처치료 지원

타 의료기관으로 이동시 구급차 이송처치료 지급

입력 2019-06-12 07:01   수정 2019-06-12 07:01

보건소3


당진시보건소(소장 이인숙)는 올해 신규 사업으로 소아와 아동 응급환자가 타 의료기관으로 이동 시 구급차 이송처치료에 대한 지원을 이달부터 실시 중이라고 12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주민등록상 당진 지역에 거주하고 있는 18세미만 소아·아동 응급환자 중 건강보험료 본인부담금 기준 중위소득 180% 이하인자와 의료급여수급자로, 한국형 응급환자분류기준(KTAS)에 따라 응급으로 분류돼 타 기관으로 이송 중 지속적인 처치가 필요한 경우다.

보건소는 올해 6월부터 12월 10일까지 신청분에 한해 구급차 이송처치료의 100%를 지원하며 지원을 희망할 경우 구급차 이송처일로부터 최대 30일 이내에 구비서류를 지참해 시 보건소 의약팀을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이인숙 보건소장은 "이번 소아·아동 응급이송처치료 지원 사업이 소아와 아동들이 안심하고 구급차를 이용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올해 신규 사업으로 시범 추진하지만 12월까지의 운영 결과를 지켜보고 지속사업으로 추진할지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 보건소는 수도권지역과의 응급의료서비스 수준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야간시간대 의료기관의 진료시간 확대와 응급의료체계 구축을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