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충남도립대 ‘충남학 골든벨’ 개최

49명 학생 참여 열띤 경합, 자치행정 조성래 학생 ‘대상’,충남정신부터 택리지까지 열전

입력 2019-06-12 10:45   수정 2019-06-12 10:47

충남학 골든벨
11일 충남도립대학교 창의관에서 '충남학 골든벨'이 열린 가운데 학생들이 화첩에 적은 정답을 내보이고 있다.
충남도립대학교 평생교육원은 지난 11일 2019학년도 1학기 충남학 마지막 과정으로 '충남학 골든벨'을 개최했다.

대학 창의관에서 열린 '충남학 골든벨'은 자치행정학과 재학생 49명이 참여했으며, '충남의 5대 정신'을 등 30문제를 놓고 경합을 벌였다.



주요 문제로는 ▲청양 특산물 구기자 ▲추사체 김정희 ▲가장 오래된 고건축인 예산 수덕사 대웅전 ▲택리지 ▲충남 건축의 특징 등이 제시됐다.

대회 결과 총 20명의 학생이 수상했으며, 조성래 자치행정학과 학생이 대상을 받는 영예를 얻었다.

허재영 총장은 "충남이 역사를 거치며 형성하고 지켜온 정신과 가치의 핵심에는 사랑과 포용, 배려의 정신이 담겨 있으며, 이러한 정신은 물질적인 문화유산으로 표출됐다"며 "충남학에 담긴 가치는 미래 시대를 여는 새로운 패러다임의 발원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청양=최병환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