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한국도로공사 대구경북본부, 17일부터 칠곡영업소 휴게소 내 회의실 무료 개방

입력 2019-06-13 08:50   수정 2019-06-13 08:50

회의실 사진2
(제공=한국도로공사 대구경북본부)
한국도로공사 대구경북본부는 시민 소통공간 제공 및 지역 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칠곡영업소 내 유휴 공간을 회의실로 조성해 오는 17일부터 무료로 개방한다고 13일 밝혔다.

회의실을 갖추기 어려운 지역 중소기업, 시민단체, 지역주민 및 청년창업 준비생 등 누구나 사전 예약 후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정치.종교 집회 및 영리목적 행사는 제외된다.

회의실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이용 가능하며 약 29.3㎡면적에 14명 내외를 수용할 수 있고 회의용 책상과, 의자, 빔프로젝터, 화이트보드, 강연대 등을 지원하며 냉.난방기를 갖춰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다.

예약은 한국도로공사 대구경북본부 영업팀 방문 또는 전화로 가능하며 차량을 이용한 회의실 사용 시 인근에 위치한 대구경북본부 주차장을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칠곡영업소에는 대구시에서 운영 중인 전기차충전소가 구비 돼 있어 전기차 운전자는 회의시간 동안 편리하게 충전할 수 있다.

김진광 한국도로공사 대구경북본부장은 "칠곡영업소 회의실 무료 개방이 지역주민을 위한 소통의 공간으로 자리매김하여 지역 내 각종 모임과 활동을 지원하는 하나의 문화공간으로 자리 잡았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고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하여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구=권명오 기자 km1629k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