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오철수 시인 흙의 인문학 강좌 열어

입력 2019-06-13 20:50   수정 2019-06-13 20:50

최근 흙을 노래한'좋은 흙'이라는 시집을 낸 오철수 시인이 13일 충북NGO센터 대회의실에서 흙의 인문학 강좌를 열었다.

괴산 흙살림 주관으로 열린 이날 강좌에서 오철수 시인은'흙 모심-흙이 처음 詩 속에 들어왔다'라는 주제로 3년 전 도시를 떠나 흙살림 토종농장에서 1년간 직접 농사를 지으며 느낀 흙에 대한 단상을 시로 풀어냈다.

한편, 흙의 인문학 강좌는 이날 오철수 시인의 첫 강좌를 시작으로 매달 두 번째 목요일 같은 장소에서 각계각층의 전문가들의 강의가 열린다.

강의는 한의사 박석준, 미술가 임옥상, 예술인 정구인, 생명공학연구자 오태광, 인문사회학자 권영근, 이태근 흙살림 회장 순으로 진행된다. 괴산=박용훈 기자 jd369@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