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백투더 서산 중앙통 번화로에서 놀자'개최!

21일부터 23일까지 서산 시민들의 자발적 축제 개최

입력 2019-06-13 11:35   수정 2019-06-13 11:35

서산시의 시민 풀뿌리 문화기획자들이 직접 기획하고 주관하는 원도심문화축제 '백투더 중앙통 번화로에서 놀자'가 서산시문화도시사업단(단장 임진번)과 중앙상가번영회(회장 가구현)의 지원으로 오는 21일부터 23일까지 3일간 서산시 중앙통 일원에서 개최된다.

이들 기획자들은 2016년부터 2019년까지 4년간 서산시문화도시사업단이 주관한 '서산시민 아이디어공모전'에 선정된 팀들로, 꼼방울팜파티(대표 김현주), 녹거박물관(대표 조성훈), 마테오합창단(대표 조희과), 문화공동체곳간(대표 남소라), 밀알꿈방(대표 이은실), 번화로포차(대표 김세랑), 서산인형극단(대표 강현희), 얘네들공방(대표 장유진), 청소년스트링오케스트라(대표 노병남)까지 총 아홉 팀으로 이들이 참여해 만드는 축제의 볼거리와 놀거리, 먹거리가 다채로울 예정이다.



프로그램은 거리버스킹, 장애인합창단, 청소년 오케스트라, 흥부와 놀부 인형극, 벨라비타 첼로앙상블, 어린이국악합창단, 온누리 오케스트라 등의 공연이 있고 전통놀이 체험, 추억의 교복체험, 천연 염색체험, 공예 체험 등의 차별화된 체험과 거리포차, 푸드트럭 등으로 시민들에게 신선한 추억을 선사해 줄 것으로 보인다.

이같은 다양한 축제프로그램과 더불어 21일(금)에는 서산의 역사를 담은 전시관인 '원도심기록보관소 남양여관'(번화3길 8-1)의 오픈식이 치러지고 22일(토)에는 '서동알(서산동아리알림카페)플리마켓'의 1주년을 기념하는 특별행사가 함께할 예정이다.

서산시민이자 문화기획자들이 자발적으로 기획한 이 축제를 통해 시민들과 소통하고 문화기획자들 간의 네트워크를 강화하면서 예전 활기 넘쳤던 서산의 중앙통을 추억하며 예전의 활력을 되살려보려는 축제의 취지가 계속 이어지기를 희망한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