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대전소방, 전국소방기술경연 화재조사분야 최우수

입력 2019-06-13 15:32   수정 2019-06-13 15:32

대전소방 화재조사, 전국 ‘최고’_왼쪽부터 곽맹걸 권준민
대전시 소방본부가 소방청이 개최한 제32회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 화재조사 분야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소방본부에 따르면 지난 11일 강원도소방학교 화재감식훈련장에서 열린 이번 대회에서 대전시 대표로 출전한 곽맹걸 소방위(동부소방서)와 권준민 소방장(대덕소방서)이 최우수 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전국 시·도 소방본부 대표팀이 참가해 실물화재 감식을 통한 화재조사관의 전문적 지식과 기술을 겨룬 이번 대회는 주택과 사무실로 구성된 소방학교 훈련장에서 화재가 발생한 상황을 연출해 진행됐다.

경연대회는 화재원인을 비공개로 해 화재패턴과 발화지점을 판단하는 1차 육안감식과 현장발굴 및 증거물을 감정하는 2차 합동감식을 통해 화재원인을 추론 후 작성한 화재조사서를 외부 교수 및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평가했다.

곽맹걸 소방위는 "이번 수상을 계기로 화재원인 규명을 위해 더욱 노력하고 시민에게 신뢰받는 화재조사가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손정호 대전소방본부장은 "오늘날 화재 양상은 더욱 복잡·다양해지면서 화재원인 분석에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고 이와 관련된 법적분쟁이 증가될 것으로 예상돼 소방기관의 역할이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전문적인 화재조사 감식 능력을 향상시켜 소방이 화재조사 중추기관으로서의 역할과 책임을 다하고 시민들로부터 신뢰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태구 기자 hebalaky@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