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예산지명 1100주년 기념 찾아가는 '어린이 세무교실' 운영

입력 2019-06-20 08:46   수정 2019-06-20 08:46

예산군은 20일 신암면 조림초등학교에서 5·6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예산지명 1100주년 기념 어린이 세무교실을 운영했다.

예산군이 올해는 고려 건국 초인 919년 '예산현'이라는 지명이 탄생한 지 1100주년이 되는 뜻깊은 해로 각종 기념행사가 이뤄진다.



이날 초등학생에게 지방세 성실납부의 중요성과 건전한 납세의식을 조기 교육하고 예산의 미래세대인 어린이들이 예산군민으로서 자긍심을 가질 수 있도록 예산지명 1100주년을 홍보하고 교육하고자 마련됐다.

40분 동안 진행된 이날 교육은 세금이 무엇인지, 요금과 세금의 다른점은 무엇인지, 세금이 어디에 사용되는지를 쉽고 재미있게 설명해 어린이들의 참여 열기가 뜨거웠으며 특히 만화로 제작한 '지방세 여행'이라는 교육 책자에 큰 관심을 보였다.

조림초 한 교사는 "예산군청 재무과에서 직접 나와 세금에 대해 직접 설명해 주니 세금에 대해 정확히 알게 됐고 강의를 재미있게 해 어린이들에게 큰 도움이 된 것 같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미래의 납세자인 어린이들이 교육을 통해 납세의무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갖게 되길 기대한다"며 "아울러 예산군민으로서 자긍심을 갖고 우리고장을 더욱 사랑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예산=신언기 기자 sek51@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