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자외선지수] 오늘(26일) 자외선지수 '매우 높음'... 장마가 시작됐다

입력 2019-06-26 01:00   수정 2019-06-26 01:00

8
기상청 제공

 

기상청에 따르면 26일 자외선지수가 '매우 높음'으로 나타났다. 전남 지역과 제주 지역에서는 자외선지수가 '보통~높음' 수준을 보이겠다. 

 

이날 날씨는 다시 앞당겨진 장맛비로 인해 새벽부터 제주도를 시작으로 비가 내리겠다. 낮부터는 남부지방에서 장맛비가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반면 중부지방은 가끔 흐리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6~21도, 낮 최고 이온은 23~33도로 예보됐다. 지역별 기온은 서울 21~32도, 춘천 19~33도, 대전 20~30도, 대구 19~31도, 광주 19~26도, 부산 20~26도, 제주 21~26도로 최대 14도 안팎의 큰 일교차를 보이겠다.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전날 서울에서는 폭염 특보가 발효됐다. 장마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면서 일부 자외선지수가 낮은 수준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자외선이 높은 이날은 자외선차단제를 필히 바르고 모자나 양산을 챙겨야겠다. 특히, 장시간 외출을 할 때에는 되도록 실내에서 활동하는 것을 추천한다. 충분한 수분을 섭취하는 것 역시 중요하다.

 

한편, 이날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박솔이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