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분단 넘어 평화·번영 위해 전진해야"

6.25전쟁 69주년 행사 개최.."참전용사 헌신 최선 다해 보답"

입력 2019-06-25 11:00   수정 2019-06-25 11:00

충남도는 25일 충남도서관 강당에서 6.25전쟁 제69주년 행사를 개최했다.

양승조 지사와 유병국 도의회 의장, 김지철 도교육감, 박재진 충남지방경찰청장, 6.25참전유공자회를 비롯한 보훈단체 대표와 회원 등 2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날 행사는 모범 보훈가족 표창, 추모 헌시 낭독, 6.25의 노래 제창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한반도 평화와 통일은 우리에게 가장 절실한 소망이며, 평화로운 조국을 물려주는 것은 우리가 반드시 이뤄내야 할 민족사적 당위이자 의무"라며 "더 나은 미래를 향해, 평화와 번영을 향해 더욱 더 전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양 지사는 이어 "6.25 참전용사 여러분은 오늘날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을 만든 주역"이라며 "그러나 도내에는 현재 5404분밖에 남아 계시지 않으며, 이 중 상당수 유공자가 제대로 된 예우와 보상을 받지 못하고 어려운 삶을 살고 계시는 것이 현실"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양 지사는 "참전 유공자 한 분 한 분이 나라를 위해 얼마나 큰 일을 했는지를 전하고, 그 긍지를 되살려드려야 하며, 유가족들에게도 합당한 예우와 보상이 이뤄져야 한다"며 "그런 차원에서 충남도는 책임감을 갖고 나라를 위한 용사들의 헌신에 최선을 다해 보답해 나아가겠다"고 약속했다.

양 지사는 또 "다가오는 역사의 주역인 후배 세대가 참전용사의 애국과 희생정신을 본받아 '더 행복한 충남'을 만들 수 있도록 힘과 지혜를 모아 나아가자. 용사들의 책임감과 사명의식을 가슴에 새겨 새로운 평화와 번영을 만들어 나아가자"고 덧붙였다.
내포=유희성 기자 jdyhs@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