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이승윤 매니저 강현석, 돈 빌리고 적반하장?…“너도 참 고생 한다”

입력 2019-06-26 03:12

강현석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개그맨 이승윤 매니저 강현석이 지인의 빚을 떼먹고 잠수를 탔다는 의혹에 휩싸여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25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현재 유명 프로그램에 나오는 연예인 매니저에 대해 얘기하려 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작성자 A씨는 강현석이 지난 2014년 12월과 2015년 1월에 자신에게 60만원의 돈을 빌려간 사실이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A씨의 주장에 따르면 강현석은 돈을 갚기로 한 날짜에도 "시간을 더 달라", "월급을 타면 주겠다"라고 말하며 돈을 갚지 않았다.

A씨는 결국 소송 이야기를 했고 이에 강현석은 "엄마가 소송하래?", "너도 참 고생 한다", "너 꼴리는 대로 해", "안 갚겠다고 한 적 없어", "언제까지 갚으란 말 한 적 있느냐"라며 적반하장 태도를 취했다고 말해 누리꾼들을 충격에 빠트렸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